2018.12.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3.7℃
  • 흐림강릉 5.7℃
  • 구름많음서울 5.6℃
  • 박무대전 2.8℃
  • 흐림대구 5.3℃
  • 흐림울산 6.0℃
  • 흐림광주 4.6℃
  • 흐림부산 7.7℃
  • 흐림고창 2.0℃
  • 흐림제주 8.7℃
  • 구름많음강화 4.3℃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1.6℃
  • 흐림강진군 5.6℃
  • 흐림경주시 5.6℃
  • 흐림거제 8.1℃
기상청 제공

재계

삼성전자, 2019 사장단 인사 발표...김기남 부회장 승진

[KJtimes=김봄내 기자]삼성전자는 김기남 대표이사 사장을 대표이사 부회장으로, 노태문 부사장을 사장으로 각각 승진시키는 2019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6일 발표했다.

 

부회장 승진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장 대표이사 사장 겸 종합기술원장이 삼성전자 DS부문장 대표이사 부회장 겸 종합기술원장으로 승진했다.

 

사장 승진

 

노태문 삼성전자 IM부문 무선사업부 개발실장 부사장이 삼성전자 IM부문 무선사업부 개발실장 사장으로 승진했다.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은 종합기술원장, 메모리사업부장, 시스템 LSI사업부장 등 요직을 두루 역임한 반도체 최고 전문가로 반도체 사업을 총괄하는 DS부문장으로 선임된 후 탁월한 기술 리더십을 바탕으로 반도체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하며 2년 연속 글로벌 1위 달성을 견인했다.

 

삼성전자는 김 부회장이 이번 승진과 함께 글로벌 초격차 경쟁력을 공고히 하면서 부품사업의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에도 매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노태문 삼성전자 IM부문 무선사업부 개발실장 사장은 휴대폰 사업의 성장을 이끌면서 갤럭시 신화를 만들어 온 장본인으로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모바일 사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삼성전자는 노 사장이 이번 승진과 함께 더욱 강화된 기술 리더십으로 모바일 사업의 일류화를 지속해서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는 2017년 세대교체 인사를 통해 갖춰진 현 경영진을 중용해 안정 속의 혁신을 추진해 나가도록 했다.







(주)청완, 발포제 내장형 층간방화재 개발 상용화 [kjtimes=권찬숙 기자] 설비공사 공정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방재성능에서도 우수한 층간방화재가 나왔다. 욕실배관자재 생산분야 중견업체인 ㈜청완은 공동주택에 들어가는 각종 강관 및 PVC 배관의 층간방화재인 파이어 블록(Fire Block)을 개발하는 데 성공, 현장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신제품인 파이어 블록은 공정 단순화를 통한 시공 단계 개선과 이에 따른 공사원가 절감이 특징이다. 파이어 블록은 파이프를 감싸는 층간방화재용 관통슬리브 안에 내화충전재를 미리 내장했으며 내화충전재가 빠지지 않도록 이탈방지 금속받침판까지 일체형으로 만들어졌다. 종전의 경우 내화 충전재를 별도로 삽입해야 했으나 이 공정이 생략된 것이다. 또한 고정구가 클램프와 가이드로 구성돼 있어 클램프의 좌우 유동폭으로 편심기능을 높였을 뿐 아니라 내진성능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청완의 파이어 블록은 이같은 장점으로 화재시 상부로 올라갈 수 있는 불길을 빠른 시간 안에 차단하고 시공이 간편하다는 점을 인정받아 특허청으로부터 ‘내화충전재가 내장된 고정구 일체형 관통슬리브’ 특허 기술(특허 제 10-2016-0175037호)을 인정받았다. 청완은 또 지난 10월 공동주택이나 고층 건물의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