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6 (목)

  • 구름많음동두천 6.3℃
  • 구름많음강릉 7.4℃
  • 구름많음서울 6.6℃
  • 구름많음대전 4.2℃
  • 흐림대구 5.2℃
  • 흐림울산 7.1℃
  • 흐림광주 4.7℃
  • 흐림부산 7.5℃
  • 흐림고창 3.4℃
  • 흐림제주 9.1℃
  • 구름많음강화 5.2℃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2.4℃
  • 흐림강진군 5.6℃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8.3℃
기상청 제공

한전, 에너지 원료가격 하락에 ‘이익’ 증가할 전망이라고(?

삼성증권 목표주가 3만4000원으로 올리고 ‘보유’ 투자의견 유지

[KJtimes=김승훈 기자]한국전력[015760]이 에너지 원료가격 하락으로 이익이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6일 삼성증권은 한국전력에 대해 이 같은 전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3만원에서 34000원으로 올리고 보유투자의견을 유지했다.


삼성증권은 내년 유가는 당초 예상보다 안정화할 가능성이 크며 두바이유 기준으로 내년 평균 유가 전망치를 배럴당 71달러에서 65달러로 하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백재승 삼성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석탄 가격도 중국의 자국 내 생산 활동 규제 완화 및 수입 제한 조치 강화를 고려할 때 하향 안정화할 여지가 있다이런 에너지 원료 가격의 하향 안정화는 한국전력의 이익 증가를 담보하는데 내년 한국전력의 영업이익 추정치를 기존보다 높은 28700억원으로 제시하며 목표주가도 13% 상향 조정한다고 설명했다.


백 연구원은 다만 이익 전망치 상향 조정을 고려하더라도 내년 자기자본이익률(ROE)1.5% 수준이어서 주가순자산비율(PBR) 0.27배에 거래 중인 현 주가에 높은 상승 여력을 담보한다고 보긴 어렵다면서 에너지 원료가격 안정화는 전기요금 변화를 더욱 멀어지게 만드는 요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달 30일 유진투자증권은 한국전의이 내년 실적이 흑자 전환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3만원에서 38000원으로 올렸다. 그러면서 석탄 단가 하락이 이어질 경우 연간 실적과 목표주가의 추가 상향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유진투자증권은 한국전력의 경우 전기 요금 인상 없이도 내년 실적이 V자 반등할 것이라며 내년 매출액은 628000억원으로 3.5%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29000억원으로 흑자 전환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황성현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국제유가 하락으로 한국전력의 가스발전소에 투입되는 연료비와 민자발전사로부터 사오는 전력구입비가 감소할 것으로 기대되고 LNG 개별소비세 인하(-68.8/kg)로 연간 6000억원의 원가 하락도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황 연구원은 원전이용률도 현재 67% 수준에서 내년 80%로 오를 것이라면서 원전가동률 1%당 전력구입량 1.7% 감소, 연간 영업이익 2032억원 증가가 가능하다고 예상했다.







(주)청완, 발포제 내장형 층간방화재 개발 상용화 [kjtimes=권찬숙 기자] 설비공사 공정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방재성능에서도 우수한 층간방화재가 나왔다. 욕실배관자재 생산분야 중견업체인 ㈜청완은 공동주택에 들어가는 각종 강관 및 PVC 배관의 층간방화재인 파이어 블록(Fire Block)을 개발하는 데 성공, 현장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신제품인 파이어 블록은 공정 단순화를 통한 시공 단계 개선과 이에 따른 공사원가 절감이 특징이다. 파이어 블록은 파이프를 감싸는 층간방화재용 관통슬리브 안에 내화충전재를 미리 내장했으며 내화충전재가 빠지지 않도록 이탈방지 금속받침판까지 일체형으로 만들어졌다. 종전의 경우 내화 충전재를 별도로 삽입해야 했으나 이 공정이 생략된 것이다. 또한 고정구가 클램프와 가이드로 구성돼 있어 클램프의 좌우 유동폭으로 편심기능을 높였을 뿐 아니라 내진성능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청완의 파이어 블록은 이같은 장점으로 화재시 상부로 올라갈 수 있는 불길을 빠른 시간 안에 차단하고 시공이 간편하다는 점을 인정받아 특허청으로부터 ‘내화충전재가 내장된 고정구 일체형 관통슬리브’ 특허 기술(특허 제 10-2016-0175037호)을 인정받았다. 청완은 또 지난 10월 공동주택이나 고층 건물의 배

한전, 에너지 원료가격 하락에 ‘이익’ 증가할 전망이라고(? [KJtimes=김승훈 기자]한국전력[015760]이 에너지 원료가격 하락으로 이익이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6일 삼성증권은 한국전력에 대해 이 같은 전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3만원에서 3만4000원으로 올리고 ‘보유’ 투자의견을 유지했다. 삼성증권은 내년 유가는 당초 예상보다 안정화할 가능성이 크며 두바이유 기준으로 내년 평균 유가 전망치를 배럴당 71달러에서 65달러로 하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백재승 삼성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석탄 가격도 중국의 자국 내 생산 활동 규제 완화 및 수입 제한 조치 강화를 고려할 때 하향 안정화할 여지가 있다”며 “이런 에너지 원료 가격의 하향 안정화는 한국전력의 이익 증가를 담보하는데 내년 한국전력의 영업이익 추정치를 기존보다 높은 2조8700억원으로 제시하며 목표주가도 13% 상향 조정한다”고 설명했다. 백 연구원은 “다만 이익 전망치 상향 조정을 고려하더라도 내년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5% 수준이어서 주가순자산비율(PBR) 0.27배에 거래 중인 현 주가에 높은 상승 여력을 담보한다고 보긴 어렵다”면서 “에너지 원료가격 안정화는 전기요금 변화를 더욱 멀어지게 만드는 요인”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