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4 (금)

  • 구름많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8.1℃
  • 구름많음서울 3.1℃
  • 구름많음대전 3.8℃
  • 구름많음대구 6.0℃
  • 흐림울산 9.7℃
  • 흐림광주 2.6℃
  • 흐림부산 6.9℃
  • 흐림고창 2.5℃
  • 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2.7℃
  • 구름많음보은 3.6℃
  • 구름많음금산 3.0℃
  • 흐림강진군 4.0℃
  • 흐림경주시 7.9℃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기아자동차, 쏘울 부스터에 사운드 무드 램프 탑재

[KJtimes=김봄내 기자]이달 출시 예정인 기아차 쏘울 부스터가 음악과 조명이 연동되는 색다른 감성 공간으로 고객들을 찾아간다.

 

기아자동차는 쏘울 부스터에 탑재된 사운드 무드 램프의 주요 특장점을 공개했다고 4일 밝혔다.

 

기아차는 쏘울 부스터만의 차별화된 감성 공간을 창출하기 위해 자동차 실내 공간의 분위기를 좌우하는 음악 및 조명 효과에 주목, ‘소리의 감성적 시각화(Emotional visualization of sound)’라는 콘셉트를 적용했다.

 

쏘울 부스터에 탑재된 사운드 무드 램프는 소리의 감성적 시각화의 하나로 신규 개발됐으며 재생 중인 음악의 비트에 따라 자동차 실내에 다양한 조명 효과를 연출할 수 있는 감성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다.

 

음악에 맞춰 시시각각 변하는 다채로운 조명 스타일로 차원이 다른 감성적 만족감을 선사해줄 사운드 무드 램프는 음향이 퍼지는 웨이브 패턴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됐다.

 

특히 인사이드 도어 핸들 부분의 사운드 무드 램프에는 기하학적인 패턴을 표현하기 위해 조명 패널의 도장 표면을 레이저로 미세하게 가공하는 레이저 홀 에칭기술이 국내 최초로 적용돼 다양한 색상의 빛이 부드러우면서도 고급스럽게 표현된다.

 

사운드 무드 램프는 6가지 컬러 테마와 8가지의 은은한 조명으로 구성되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서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 있다.

 

컬러 테마는 파티 타임 헤이! ! 여행 로맨스 미드나잇 시티 카페로 구성되며 6개 테마 중 하나를 선택하면 도어 어퍼 가니쉬, 도어 하단부 스피커의 외곽선, 글로브 박스 하단 등 세 부분의 조명 색상이 각 테마에 맞춰 다양하게 변한다.

 

은은한 조명에는 블루 플라이트 피스풀 포레스트 드림 퍼플 오로라 바이올렛 오렌지 딜라이트 골든 인사이트 리프레싱 오션 슈퍼 레드가 있으며 도어 어퍼 가니쉬와 도어 하단부 스피커 외곽선 두 부분의 색상이 바뀐다.

 

컬러 테마와 은은한 조명을 선택한 후 뮤직+’를 활성화하면 조명을 현재 재생 중인 음악과 연동할 수 있으며 음악의 비트에 따라 밝기가 조정된다.

 

쏘울 부스터 고객들은 저마다의 취향이 담긴 플레이 리스트에 따라 개성 있는 자신만의 공간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쏘울 부스터에는 다양한 최첨단 멀티미디어 기능들이 탑재됐다. 센터페시아(Center fascia)의 볼륨감이 돋보이는 10.25인치 HD급 와이드 디스플레이는 동급 최대 크기로 지도, 음악재생 등 여러 편의 사양을 3분할된 화면으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기아차 최초로 블루투스 기기 두 개를 동시에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블루투스 멀티커넥션(Bluetooth Multi-Connection)’ 기능이 적용됐다.








’세계 경기지표 둔화’…증권사 분석 들어보니 [KJtimes=김승훈 기자]세계 경기지표가 급속히 둔화하고 있으며 저가매수 전략은 유효하지 않다는 진단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4일 신한금융투자는 한국 기업 이익 추정치 하향 속도가 가파르며 주가 하락에도 평가가치(밸류에이션)는 오히려 상대적으로 비싸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이들 지표가 예상 수준을 충족해도 경기 우려를 불식시킬 만큼의 강도는 아닐 것이라며 투자자들은 보수적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윤서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세계 경기 둔화세가 안정돼야 이익 추정치 하향 추세도 진정될 수 있고 밸류에이션이 작동하지 않는 구간에서 저가매수는 유효하지 않다”며 “중국,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미국 제조업 지표와 한국 수출 등 세계 경기 선행지표들이 연쇄적으로 무너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연구원은 “미국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미국 고용지표, 중국 서비스 PMI, 중국 생산자물가 등 주요 지표가 기대치에 못 미칠 때마다 세계 증시는 추가 조정이 불가피하다”고 예상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KB증권은 금융시장이 안정될 때까지 안전자산으로 꼽히는 엔화의 강세가 당분간 더 지속될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놨다. 그러면서 엔화 강세 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