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 ‘각화 센트럴파크 서희스타힐스'로 광주 브랜드타운 진출

 
[kjtimes=권찬숙 기자] 서희건설(이봉관 회장)이 광주광역시 북구 최고층 단지인 각화 센트럴파크 서희스타힐스를 일반분양 중이다.
 
각화 센트럴파크 서희스타힐스는 광주광역시 북구 각화동 484-1번지 일대에 7개동, 지하2~지상 39, 아파트 888세대, 오피스텔 104세대 총 992세대 규모다.
 
이 가운데 공동주택 152세대, 오피스텔 104세대를 일반 분양하며, 전 세대 남향위주로 설계돼 채광이 우수하다. 전용면적은 72~84로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 100% 구성됐다.
 
각화동 일대는 2017121050세대가 입주한 각화휴먼파크를 비롯해 지역주택조합 사업승인이 준비 중인 문흥 센트럴파크까지 총 2400여 세대에 달하는 브랜드 타운으로 새롭게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법무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국내 유일의 법 교육시설인 솔로몬로파크, 도시첨단물류단지 등 각화동의 각종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특히 각화 센트럴파크 서희스타힐스는 광주 북구의 새로운 스카이라인을 형성해 지역 랜드마크로 기대된다. 39층은 현재 광주에서 가장 높은 층수로 시티 뷰와 무등산 조망을 동시에 갖춰 뛰어난 조망을 자랑한다.
 
우수한 교통환경도 갖췄다. 인근에 위치한 동광주IC와 제2순환도로를 이용해 광주 시내는 물론 시외 이동이 편리하다. 특히 동광주IC는 확장을 위해 19년 상반기 착공을 진행할 에정으로 교통여건은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단지 인근에는 홈플러스, 농산물도매시장, 병원 등 생활인프라를 갖추고 있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 또한 도보권 내 각화초등학교, 각화중학교가 있으며 무등도서관이 있어 교육환경이 우수한다.
 
모델하우스는 광주광역시 북구 각화대로 5, 동광주웨딩프라자 4층에 위치하고 있다











[증시전망]‘한국 성장세 둔화’ 예상된다고(?)
[KJtimes=김승훈 기자]한국경제의 수출과 내수가 동시에 부진해 성장세 둔화가 불가피해 보인다는 전망이 나왔다. 1일 유진투자증권은 미국 경제는 1분기에 부진했던 성장세가 2분기에 반등하고 중국경제 역시 부양정책 효과가 시차를 두고 발현되면서 하반기에 성장세가 개선될 가능성이 있으며 올해 세계 경제는 지난해보다 성장세가 둔화하지만 경기침체를 우려할 정도는 아니라고 진단했다. 이상재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세계 경제가 침체는 아니더라도 성장세 둔화가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 내수 여건이 악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한국경제는 성장세 둔화가 불가피하다”며 “2월 산업활동 동향에 나타난 동행지수 순환변동치가 11개월 연속 하락한 가운데 선행지수 순환변동치 역시 9개월 연속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1~2월 전산업생산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0.3% 감소해 역성장세로 반전했고 1~2월 소매판매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1% 증가해 둔화 기조를 이어갔다”면서 “수출 역성장에 내수 부진이 가세한 설상가상 국면으로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0% 성장에 그친 지난해 3분기처럼 부진이 재현될 가능성이 커졌다”고 예상했다. 한편 이날 NH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