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6.8℃
  • 구름많음강릉 12.4℃
  • 구름조금서울 6.4℃
  • 구름많음대전 8.8℃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3.9℃
  • 흐림광주 9.3℃
  • 구름많음부산 11.1℃
  • 흐림고창 7.4℃
  • 흐림제주 8.4℃
  • 구름조금강화 4.2℃
  • 맑음보은 8.4℃
  • 흐림금산 7.1℃
  • 흐림강진군 9.5℃
  • 구름조금경주시 13.5℃
  • 흐림거제 10.0℃
기상청 제공

KJ 경기도채널

이재명 “먹는 문제로 더 이상 고통받지 말아야” 경기도 먹거리위원회 출범

[KJtimes=이지훈 기자]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0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먹거리위원회출범식에서 최저한의 먹거리 보장안전하고 질 높은 먹거리 공급 체계를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이재명 지사는 “21세기 선진국 대열에 들어선 대한민국 사회에서 먹는 문제로 국민들이 고통 받는 일은 없어야 한다최저한의 식생활이 보장된다 하더라도 안정성과 품질을 갖춘 먹거리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지사는 국민들의 행복한 삶, 질 높은 삶, 건강한 삶을 위해서 농촌이 기여할 부분이 많다. 먹거리의 가장 기본은 농업이라며 먹거리 정책에 있어 농업 영역의 잠재력을 키워 건강한 농촌을 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이 지사는 경기도가 300억 원의 예산을 들여 올해부터 시행하는 어린이집 과일 공급사업을 예로 들며 경쟁 측면이 아닌 공동체가 함께 잘사는 구성원으로서 어떻게 좀 더 행복하게 살 수 있을까 고민한다면 새로운 기회를 만들 수 있다라며 건강과 농업 지원 정책이 동시에 강화되어 최종소비단계에서 국민들이 안전하고 질 높은 먹거리를 취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끝으로 경기도와 경기도교육청, 각 시군이 힘을 합쳐 경기도민 모두가 대한민국 최고의 먹거리 정책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출범한 경기도 먹거리 위원회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김덕일 민간위원장 등 3명의 공동위원장, 경기도 의회 5개 상임위 도의원 각 1, 도시지역.농촌지역.도농복합지역 대표 시장.군수와 공모를 통해 선정된 민간위원 등 43명으로 구성됐다.

 

한편 이날 출범식에서는 먹거리 위원회 민간준비위원이 제안한 정책을 반영한 경기도 먹거리 기본권 보장 선언문도 발표됐다.

 

선언문은 먹거리 보장을 도민의 기본권으로 인식하고 도민의 권리 보장을 위해 필요한 정책을 추진한다’, ‘먹거리 정책을 주기적으로 평가하고, 경기도의회.교육청.시군.시민단체 등과 연대해 먹거리 복지를 실현한다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KB증권이 ‘2월 코스피 2090∼2280 등락’ 예상한 이유 [KJtimes=김승훈 기자]KB증권이 오는 2월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밴드)를 2090∼2280으로 제시하면서 그 이유에 관심이 쏠린다. 30일 KB증권은 2월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밴드)를 이같이 제시하고 비중확대 업종으로 에너지, 화학, 건설, 은행을 제시했다. 아울러 3월부터는 글로벌 중앙은행들의 실제 유동성 공급이 예상되며 현재 경제지표 부진이 두드러진 중국도 상반기 경기 바닥을 확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은택·김영환·김민규 KB증권 연구원은 “2월의 리스크 요인으로 국내외 실적 및 경기 둔화,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을 꼽을 수 있다”며 “리스크 요인은 투자자들의 차익실현 욕구를 자극할 수 있으며 이는 투자자에게 한 번 더 주어지는 기회”라고 설명했다. 이들 연구원은 “미중 무역협상은 힘겨루기 양상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으며 ‘빅딜’ 가능성과 위안화 절상에 새롭게 주목해야 한다”면서 “경기와 실적 하향은 지속되겠지만 모멘텀은 이미 바닥을 통과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1월 주식시장이 미 연방준비제도의 통화정책 기조 변화 기대를 선반영해 2월에는 단기적으로 모멘텀 공백기가 발생할 수 있다”며 “하지만 조정 여부와는 무관하게 상반기에는 주식을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