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8 (목)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2.4℃
  • 안개대전 1.5℃
  • 박무대구 5.0℃
  • 박무울산 6.2℃
  • 박무광주 4.8℃
  • 연무부산 8.3℃
  • 맑음고창 0.6℃
  • 박무제주 9.7℃
  • 맑음강화 -0.5℃
  • 흐림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6.1℃
  • 구름조금거제 8.0℃
기상청 제공

KJ사건그후

국세청, ‘박근혜 고액후원’ 대명종합건설 세무조사 착수…왜

세무조사 배경은 아직 물음표… 부실공사로 청와대 국민청원 오르기도

[kjtimes=견재수 기자] 국세청이 대명종합건설(대표 지우종)에 대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2010년 국정원 연구기관 친인척과 토지거래를 하는 과정에서 세무조사 압박을 받아 논란의 중심에 섰던 적이 있고, 이 회사 오너인 지승동 회장은 과거 박근혜 전 대통령의 고액 후원자로도 잘 알려져 있다.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지난 19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대명종합건설 본사에 조사관들을 투입해 회계 및 관련 자료를 확보하고 본격적인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탈세와 비자금 조성 혐의가 포착될 때 사전 예고 없이 투입된다는 이유로 기업 입장에서는 재계의 저승사자로 불린다. 일반적으로 탈세 정황이 명확한 경우 움직인다.


대명종합건설은 지난 2010년에도 서울지방국세청으로부터 주식변동 관련 세무조사를 받은 사실이 있다. 당시 투입된 곳은 조사3국으로, 국정원 연구기관인 국가안보전략연구소 이사장의 친인척이 대명종합건설에 매도한 땅의 잔금 문제로 세무조사 압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지승동 대명종합건설 회장은 지난 18대 대선을 앞두고 경선에 나선 박근혜 후보에게 개인 최다 상한액을 후원하면서 박 전 대통령의 고액 후원자로도 잘 알려져 있다.

근에는 부실공사와 입주지연 문제로 입주 예정자들의 공분을 사기도 했다. 이 때문에 지난해 9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오르내리며 논란이 되기도 했다. 이번 세무조사를 받게 된 것은 이와 무관하지 않을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아파트 브랜드 루첸으로도 잘 알려진 대명종합건설은 지난해 풍림산업과 온양관광호텔을 인수하며 몸집을 키우는 과정이며, 오피스텔과 재건축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중견건설사다.


지 회장은 지난해 52회 납세자의 날행사에서 서울 삼성세무서 1일 명예서장으로 위촉돼 서장 업무를 체험하기도 해 이번 세무조사를 받게 된 배경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상민, 11세 연하 여친과 4월 결혼 "배려심에 반해" [KJtimes=이지훈 기자]배우 박상민이 오는 4월 결혼한다. 27일 소속사 위브나인엔터테인먼트는 “박상민 씨가 오는 4월 초 서울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며 “예비 신부가 평범한 일반인이기 때문에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가까운 친지,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해 조용히 치르려 한다. 예비신부의 자세한 신상을 전해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사람은 지인들과 함께 만나는 자리에서 자연스럽게 인연을 맺은 후 사랑을 키워왔다. 소속사는 “박상민 씨는 무엇보다 예비 신부의 사려깊은 마음과 배려심, 긍정적인 마음에 반해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하게 됐다”라며 “두 사람이 서로를 향한 깊은 믿음과 사랑을 바탕으로 부부의 인연을 맺게 된 것에 대해 축하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이하 박상민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우 박상민 씨의 소속사 위브나인엔터테인먼트입니다. 오늘 보도된 박상민 씨의 결혼 소식에 대해 본인에게 확인한 내용을 전해드립니다. 박상민 씨는 오는 4월 초 서울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결혼식을 올립니다. 예비 신부가 평범한 일반인이기 때문에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가까운 친지,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