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경기도채널

‘2019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 경쟁률 1.47대 1

[KJtimes=조상연 기자]도내 중소 제조기업의 구인난을 해결하고, 청년들에게 자립 기반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실시하고 있는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의 올해 최종 경쟁률이 1.471을 기록했다.

 

도는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대상자 5,000명을 선발하고자 지난달 18일부터 지난 4일까지 15일간 공개 모집을 진행한 결과, 7,353명이 지원해 경쟁률 1.471로 공모가 최종 마감됐다고 5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수원이 801, 안산 752, 화성 608, 성남 495, 시흥 447명 등의 순으로 나타나 인구 수 보다는 중소제조업체들이 많이 분포하고 있는 시군 내 청년들의 참여가 많았음을 반영했다.

 

도는 오는 26일까지 서류심사 등을 통해 월 급여 근속기간 경기도 거주기간 등을 종합 평가해 대상자를 최종 확정한 뒤 오는 27일 경기도일자리재단 잡아바를 통해 발표할 계획이다.

 

대상자로 최종 선정되는 청년들은 오는 4월부터 향후 2년 간 월 30만원씩 총 72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도 관계자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은 구인난에 시달리고 있는 도내 중소제조업에 활력을 불러일으키고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기 위해 실시하는 사업이라며 무엇보다도 경기도 경제 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청년근로자들이 미래 설계를 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일하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로 구성된 일하는 청년정책 시리즈의 사업 명칭을 올해부터 경기 청년노동자 지원 사업으로 변경하고, ‘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의 대상 및 지원 금액을 확대한 바 있다.

 

지난 1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대상자 공개 모집은 오는 15일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일하는 청년 복지포인트대상자 5,000명을 선발하고자 실시되는 이번 공모에는 도내 중소.중견기업이나 비영리법인 등에서 근무하는 월소득 250만원 이하 청년이 신청할 수 있으며, 대상자로 선정되면 연 120만원의 복지 포인트를 지급받을 수 있다.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