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4.2℃
  • 맑음고창 -1.4℃
  • 흐림제주 8.4℃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3.6℃
  • 구름조금거제 4.7℃
기상청 제공

코스메카코리아, 외형 성장성 불안하다고(?)

KB증권 “국내와 중국 외형 성장성에 대한 의구심 제기 시작”

[KJtimes=김승훈 기자]코스메카코리아[241710]가 외형 성장성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할 필요가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4KB증권은 코스메카코리아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기존 37000원에서 3만원으로 내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수익성의 분기 변동성이 큰 점이 아쉬운 부분이었으나 지난해 4분기 실적 쇼크로 국내와 중국의 외형 성장성에 대한 의구심도 제기되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KB증권은 코스메카코리아의 경우 별도 부문 영업적자 15억원 발생이 실적 부진 주요 원인으로 작용하고 중국 법인 실적도 악화했으며 무형자산 감가상각비가 22억원 추가 발생하는 등 고정비도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박신애 KB증권 연구원은 전 지역 생산능력 확장으로 고정비 부담이 커진 상황에서 매출 증가세가 눈에 띄게 둔화하면 수익성 악화 흐름이 이어질 수 있다잉글우드랩에 대한 영업권 상각도 시작돼 전사 영업이익에 큰 부담 요인이라고 진단했다.


코스메카코리아의 지난해 4분기 연결 매출액은 750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68% 늘고 영업적자는 65억원으로 적자 전환해 시장 전망치를 하회했다.


한편 지난 4일 유안타증권도 코스메카코리아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에서 보유, 목표주가를 52000원에서 3만원으로 각각 하향 조정한 바 있다. 이는 이 회사가 당분간 비용 부담 등으로 이익 모멘텀이 약화할 것이라는 전망에 기인한다

 

당시 박은정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주요 고객사의 수주 감소와 함께 음성 2공장 본격 가동에 따른 감가상각비, 인건비, 자재비 등의 비용 부담으로 당분간 코스메카코리아는 이익 모멘텀이 열위에 있을 것이라고 판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