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분석] SPC삼립·진양산업, 강세 나타내는 이유

“중국에 대형 공장 준공 소식”…“모건스탠리 자회사 지분 보유”

[KJtimes=김승훈 기자]SPC삼립[005610]과 플라스틱 발포 성형제품 업체 진양산업[003780]29일 장 초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그 이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SPC삼립은 이날 오전 954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전날보다 4.74% 상승한 143500원에 거래됐다. 또한 진양산업은 이날 오전 98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전 거래일보다 6.27% 오른 3900원에 거래되기도 했다.


앞서 SPC그룹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는 전날 자사 해외 생산시설 중 최대 규모인 ‘SPC톈진공장을 준공했다고 밝혔다. 이 공장은 빵과 케이크류부터 가공채소와 소스류 등 390여 개 품목을 생산, 중국 전역에 공급할 수 있어 중국 시장의 핵심 생산기지로 자리 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런가 하면 모건스탠리 앤 씨오 인터내셔널 피엘씨(Morgan Stanley & Co. International plc)는 지난 27일 공시를 통해 현재 진양산업 주식 688881(지분율 5.30%)를 보유하고 있으며 다만 경영참가 목적은 없다고 밝혔다. 모건스탠리 앤 씨오 인터내셔널 피엘씨는 글로벌 투자사 모건스탠리가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다.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