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노트

[국회]이만희 의원, ‘영천시‧청도군 특교세’ 34억 5700만원 확보

 
[kjtimes=견재수 기자] 이만희 의원(경북 영천시·청도군/자유한국당)이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3억원 및 교육부 특별교부세 115700만원을 확보했다고 31일 밝혔다.


이 의원은 영천시 행안부 특별교부세 내역으로 임고면 덕연리 진입로 확장 5청통면 치일리 소교량 개체 6억원이며, 교육부 특별교부세로는 영동고등학교 시청각실 및 특별교실 증·개축 예산 115700만원을 확보했다.


이 의원의 지역구인 임고면 덕연리 도로는 마을 주 진입로였음에도 폭이 협소하고 선형이 불량해 주민들이 상당한 불편을 겪고 있었다. ‘청통면 치일리 소교량역시 노후화로 인해 안전성 문제가 제기됐다.


이 의원은특별교부금이 확보됨에 따라 주민들의 교통편익이 증대되고 안전성 강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특히교육부 특교세 확보를 통해 학생들의 학습권이 보장되고 교육환경이 개선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구내의 교육기관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한편 함께 노력해주신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한 영천시 공무원들 그리고 시·도의원들과 항상 긴밀히 협의해가며 필요한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청도군 행안부 특별교부세로 각북면 송내지구 도로 확장’ 12억원도 확보됐다. 이 구간은 산길에 위치해 있어 차량 교차도 힘들 정도로 매우 위험했다. 때문에 오랜 기간 주민들의 숙원사업이기도 했다.


이 의원은 그동안 열악한 재정상황으로 제대로 해결하지 못했던 도로안전 및 교통관련 사업들이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를 통해 추진될 수 있게 돼 보람을 느낀다, “함께 노력해주신 이승율 청도군수를 비롯한 청도군 관계자들의 노고에도 감사드린다는 뜻을 전했다.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