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공유시장

맞손 잡은 ‘도요타-파나소닉’…뭐하나 봤더니

'인터넷 연결 마을 만들기' 나섰다

[KJtimes=권찬숙 기자]“고객의 이상적인 생활을 위해 진화를 계속하는 마을 만들기를 지향하겠다.”


일본 자동차 제조사 도요타자동차와 전자제품 제조사 파나소닉이 손을 답고 '인터넷 연결 마을 만들기' 나서 세간의 시선을 끌고 있다.


9일 교도통신과 NHK 등 일본 언론은 도요타자동차와 파나소닉이 공동출자 회사를 설립하고 인터넷으로 차량과 주택을 연결하는 커넥티브분야에서 힘을 합치기로 했으며 두 회사는 공동 출자를 통해 내년 17일 새 회사를 설립하고 각사의 주택부문을 이 회사의 산하에 두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이들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새 회사의 이름은 프라임 라이프 테크놀로지이다. 이 회사는 차량과 주택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차세대 마을 만들기사업을 벌일 예정인데 도요타차와 파나소닉은 이런 차세대 마을 만들기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기존의 전기자동차(EV)용 차량탑재 전지사업에 대한 제휴도 확대할 방침이다.


도요다 아키오 도요타자동차 사장은 언론을 통해 앞으로는 사람들의 생활을 지원하는 모든 물건과 서비스가 정보로 연결될 것이라며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공하는데 도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들 언론은 보도를 통해 두 회사는 지난 2017년 차량탑재 전지사업에서 연대하겠다고 발표하며 2020년 말까지 전지를 개발하고 생산할 공동출자 회사를 만들기로 한 바 있으며 프라임 라이프 테크놀로지에 대해 같은 비율의 지분을 보유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효성 조현준 회장, 국산화한 소재로 발열내의 시장 공략
[KJtimes=김봄내 기자]효성티앤씨㈜가 국내 온라인 패션 브랜드 ‘무신사’와 손잡고 일본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국산 발열내의 시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국내 패션 기업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인해 일본 기업 제품을 대체할 상품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겨울 의류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효성과 손잡고 출시한 무신사의 발열내의 ‘마이히트’는 효성의 발열 폴리에스터, 에어로히트 익스트림(aeroheat EX)으로 만들었다. 원사 내 함유되어 있는 미네랄 물질이 태양, 조명 등으로부터 빛을 흡수하여 이를 열 에너지로 방사하는 원리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하며 몸에서 발생하는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기능(흡한속건)도 뛰어나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에어로히트 익스트림은 세탁기와 건조기 사용 후에도 영구적으로 발열 가능한 원사다. 한국패션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내의 시장 규모는 2조원대이며 그 중 발열내의 시장 규모는 7천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존 내의와는 다른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기능, 편안한 착용감으로 매년 10%씩 증가 추세에 있다. 효성은 이번 무신사 등 국내 패션 기업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패션 기업들과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 ‘2019 희망한국 국민대상’ 유통기업부문 ‘경제대상’ 수상
[KJtimes=유병철 기자] 이스라엘 사해 화장품 시크릿과 자연주의 건강식품 라이프 바이 시크릿, 프리미엄 생활용품 아이언플라워를 국내에 유통하고 있는 미국계 기업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조민호)가 28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19 희망한국 국민대상’ 시상식에서 유통기업부문 ‘경제대상’을 수상했다. ‘희망한국 국민대상’은 희망한국 국민대상 준비위원회가 주최하고 시사매거진이 주관한다. 지난 2017년 제정돼 올해로 3회째를 맞았으며, 시사매거진 창간 22주년 기념식과 함께 열렸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한민국의 밝은 미래를 그려가는 데 공헌한 각계각층의 인물 및 기업, 기관을 대상으로 공로자를 선정한다. 장상 전 국무총리 서리와 주대준 CTS 인터내셔널 회장이 이번 시상식의 대회장과 선정위원장을 각각 맡았으며, 황수경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됐다.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는 주한 외국인투자기업으로서 2012년 9월 설립 이래 2018년까지 총 6180억여 원에 이르는 누적 매출을 달성하며, 한국 임직원 및 사업자에게 소득의 기회를 제공하고 협력업체와의 상생행보를 통해 내수경제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현재 약 7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 ‘2019 희망한국 국민대상’ 유통기업부문 ‘경제대상’ 수상
[KJtimes=유병철 기자] 이스라엘 사해 화장품 시크릿과 자연주의 건강식품 라이프 바이 시크릿, 프리미엄 생활용품 아이언플라워를 국내에 유통하고 있는 미국계 기업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조민호)가 28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19 희망한국 국민대상’ 시상식에서 유통기업부문 ‘경제대상’을 수상했다. ‘희망한국 국민대상’은 희망한국 국민대상 준비위원회가 주최하고 시사매거진이 주관한다. 지난 2017년 제정돼 올해로 3회째를 맞았으며, 시사매거진 창간 22주년 기념식과 함께 열렸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한민국의 밝은 미래를 그려가는 데 공헌한 각계각층의 인물 및 기업, 기관을 대상으로 공로자를 선정한다. 장상 전 국무총리 서리와 주대준 CTS 인터내셔널 회장이 이번 시상식의 대회장과 선정위원장을 각각 맡았으며, 황수경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됐다.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는 주한 외국인투자기업으로서 2012년 9월 설립 이래 2018년까지 총 6180억여 원에 이르는 누적 매출을 달성하며, 한국 임직원 및 사업자에게 소득의 기회를 제공하고 협력업체와의 상생행보를 통해 내수경제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현재 약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