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원화 약세로 ‘이익 증가’ 예상된다고(?)

메리츠종금증권 ‘단기매수’ 제시

[KJtimes=김승훈 기자]기아차[000270]가 원화 약세로 수출 이익증가가 예상된다는 분석이 나왔다.


20일 메리츠종금증권은 기아차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45000원에서 48000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 단기매수’(trading buy)를 유지했다.


메리츠종금증권은 원/달러 환율이 10원 오를 때마다 기아차의 올해 영업이익은 해외 시장 가격경쟁력 강화와 실질적 평균판매단가(ASP) 상승으로 인해 5.5% 늘어날 것으로 추산된다고 분석했다.


김준성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기아차가 그간 수출 비중을 확대해온 결과 자동차 업종 주요 기업 중 환율 변화에 따른 이익 민감도가 가장 높은 회사가 됐다면서 향후 환율 수준에 따라 기아차의 이익 수준이 더 크게 변화할 수 있으므로 이를 계속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기아차 멕시코는 지난 14(현지시간) 멕시코 박애센터(CEMEF)의 사회공헌(ESREmpresa Socialmente Responsible) 인증을 처음으로 획득했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기아차 멕시코에 따르면 다른 기업들이 본격적으로 영업활동을 시작한 후 인증을 획득하기까지 10년 이상 걸렸던 것과 달리 2년 만에 인증을 획득했으며 올해 신규 인증을 받은 93개 업체 중 유일하게 인증서 수여식에서 사회공헌 전략 등을 발표했다.


멕시코 박애센터 조사 결과 멕시코 소비자의 41%가 제품 구매 때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에 영향을 받으며 70%의 소비자가 사회공헌 인증을 획득한 제품 소비를 선호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ESR 인증은 멕시코 박애센터가 1995년부터 멕시코 현지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뿐만 아니라 환경보호, 사회투자, 근로 환경, 회사 경영방침 등을 다각도로 평가해 부여하는 인증 프로그램이다.












엠코르셋, 여름겨냥 쿨 언더웨어 ‘2019 플레이텍스 플레이’ 출시
[KJtimes=유병철 기자] 글로벌 언더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이 전개하는 노와이어 브라의 원조 플레이텍스가 매년 여름 한정으로 출시하는 ‘플레이(Play)’ 라인의 2019 버전을 21일 론칭한다. ‘플레이텍스 플레이’는 무더운 여름철에도 쾌적함과 활동성을 제공하는 언더웨어로 매년 여름에만 선보이는 베스트셀러 라인이다. 올해는 소재와 디자인에 변화를 주어 더 가볍고 쾌적하게 업그레이드 되었다. 우선 브라컵에 바람이 통하도록 설계된 타공몰드는 우수한 통기성과 한결 가벼운 무게를 자랑하기 때문에 액티브한 활동 및 일상에서도 불편함 없이 착용할 수 있다. 브라컵 안쪽 가슴이 닿는 곳까지 땀을 빨리 흡수하고 배출하는 흡한속건 기능의 아쿠아 템프 메쉬 원단을 적용했고, 빠르게 수분을 건조시키는 퀵드라이 기능이 있는 메쉬 소재의 날개로 한여름에도 쾌적함을 줄 수 있도록 했다. 노와이어 브라임에도 자연스러운 볼륨감을 살려주는 플레이텍스만의 기술이 담긴 브라컵 디자인도 빼놓을 수 없다. 편안하고 안정적인 넓은 스트레치 원단의 어깨 끈으로 압박을 줄이고, 봉제선을 최소화 하여 매끈한 실루엣을 연출하는 것 또한 플레이텍스 제품만의 장점. 엠코르셋에서 상품기획 총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