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에이수스, 전문가를 위한 고사양 미니 PC ProArt PA90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에이수스 코리아(한국 지사장 David Fu)는 원통형 디자인으로 NVIDIA Quadro를 탑재한 강력한 스튜디오용 미니 PC ProArt PA90를 출시한다.

 

스튜디오 작업을 포함, 전문가를 위한 시리즈인 ASUS ProArt 시리즈의 하나인 ProArt PA90은 강력한 인텔의 i9-9900K 프로세서와 NVIDIAQuadro GPU를 기반으로 까다로운 성능을 요구하는 프로 사용자에게 만족스러운 퍼포먼스와 이에 걸맞는 디자인을 제공한다.

 

ProArt PA90는 강력한 성능과 더불어 다크 그레이 컬러를 기반으로 하는 원통형 디자인으로 36.57cm의 높이와 17.52cm의 너비로 독특한 외관을 가지고 있다. ProArt PA90의 원통형 디자인은 과거 미니 PC에서 아키텍쳐 및 디자인 업무가 힘들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현장에서 고사양 스펙이 필요한 업무를 수행하는 전문가들의 요구를 수용한다.

 

제품 내부에 수냉 기반의 효율적인 쿨링 솔루션으로 장시간 동안 강력한 퍼포먼스를 보이면서도 극대화된 안정성과 정숙함을 제공한다. 이는 시스템의 전체 성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내부 온도에 맞추어 ProArt PA90 상단 전동식 커버가 움직여 내부 공기의 흐름을 최대화 시키기 때문이다. 이러한 쿨링 솔루션으로 풀로드 상태에서도 32dB의 소음도로 일반 PC보다 40% 이상의 정숙성을 보여준다.

 

미니 PC ProArt PA90는 인텔 Core i9를 탑재하여 i7 모델보다 30% 이상 성능이 향상되어 즉각적인 멀티테스킹과 렌더링 속도로 전문가들의 작업 집중도를 극도로 향상시켜 준다. 특히 NVIDIA Quadro 칩셋을 탑재하여 렌더링 및 3D 모델링 작업을 위한 올라운더 PC로 안정적이며 최고의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더불어, 10bit 컬러 출력이 가능하여 영상의학 분야에 적합하기 때문에 기존에 납품하던 대형 워크스테이션 대신 유지보수가 간편한 솔루션으로서 대체 가능하다

 

CAD를 포함한 3D 모델링 및 렌더링 그리고 고해상도 비디오 편집 등 고사양 업무에 최적화 되도록 최대 64GBDDR4 메모리 지원 및 NVMe 기반의 M.2 SSD를 비롯한 2.5인치 HDD 지원으로 최대 2개의 대용량 스토리지 공간을 제공하여 대용량 기반의 데이터를 편집하고 작업하는데 있어 효율성을 제공한다. 또한 인텔 옵테인 기술로 스토리지 및 메모리 성능을 더욱 향상시켜 많이 사용되는 응용 프로그램의 실행 시간을 단축하여 설계자로 하여금 더 빠르고 효율적인 워크 플로우를 제공한다.

 

전문 디자이너 및 컨텐츠 제작자는 외부 저장 장치로부터 대용량의 파일 및 여러 장비에 동시에 연결되는 확장성을 요구한다. ProArt PA90Thunderbolt3 인터페이스 지원으로 최대 40Gbps의 전송속도로 외부 장치의 데이터를 읽어들이거나 전송할 수 있다. 이는 4K 기반의 영화 한편을 30초만에 전송하는 성능이다. ProArt PA902개의 Thunderbolt3를 제공하고 있으며 데이지 체인 방식으로 여러 장치를 쉽게 연결할 수 있다.

 

또한 USB 3.1 Gen 2 포트 4, DisplayPort 포트 4, Wi-Fi 안테나, 기가비트 RJ45 이더넷 포트 지원으로 미니멀한 사이즈임에도 불구하고 폭넓은 확장성을 제공한다.

 

에이수스 관계자는 미니 PC ProArt PA90 출시 하며, “전문가들의 니즈를 충족하고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이번에 출시되는 ProArt PA90는 미니PC 시장의 성공적인 첫 걸음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