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올가홀푸드, 스낵형 생과일 제품 ‘스낵토마토’ 인기몰이

[KJtimes=김봄내 기자]풀무원 계열의 LOHAS Fresh Market,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는 지난 325일 출시한 스낵형 생과일 제품 스낵토마토12주만에 약 5만개 판매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스낵토마토는 맛이 우수하고 영양이 풍부한 대추방울토마토 품종을 선택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선보인 제품이다. 가족 구성원이 줄고 1인가구 비중이 증가하면서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식품을 선호하는 소비 트렌드를 적극 반영했다. 특히 빵, 과자 등 기존의 간식거리를 대체할 수 있는 건강 스낵이라는 점을 어필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선택지를 제공했다.

 

 

실제로 스낵토마토는 출시 후 3개월이 채 안된 616일까지 약 5만개 판매를 기록하며 소비자들의 취향을 저격하는데 성공했다. 이 추세를 유지하면 연 매출 20억대를 예상하며 올가 인기 TOP5 상품으로 성장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가홀푸드의 스낵토마토는 경북 상주의 새봄농업회사법인과 협업하여 개발한 상품으로 스위텔이라는 품종의 방울토마토를 사용한다. 스위텔 품종은 당도가 9~10브릭스로 높고 과육이 두꺼워 씹는 식감이 좋다. 수확하면서 꼭지를 제거하여 번거롭지 않게 섭취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새봄농업회사법인은 온실내부 온습도제어, 자원 재활용 등의 기술이 접목되어 고당도 품종을 4계절 안정적으로 재배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반밀폐형 유리온실(Semi Closed Type Glasshouse) 설비를 갖추고 있다.

 

 

또한 스낵토마토는 리코펜, 글루탐산, 베타 카로틴, 비타민 CE 등 영양 성분이 풍부하다. 식품안전 측면에서도 GAP(농산물우수관리제도)인증을 받아 생산부터 수확, 유통단계까지 농업환경과 위해요소를 철저히 관리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스낵토마토는 간식거리로 제격인 건강스낵이지만 다양한 요리에도 활용이 가능하다. 과육이 두꺼워 도마에 썰어도 육즙이 잘 흐르지 않아 샐러드에 곁들이거나 바비큐 구이, 꼬치 구이 등에도 적합하다.

 

 

한편 올가홀푸드는 스낵토마토의 인기에 힘입어 다양한 스낵형 생과일 제품을 준비 중에 있다. 출시를 준비 중인 애플토마토를 비롯해 오이, 스위트콘, 파프리카 등 다양한 과채류를 제품화할 계획이다.

 

 

올가홀푸드 신선식품팀 권혁준 CM"스낵토마토는 높은 당도, 우수한 식감, 간편한 휴대성을 특징으로 하여 과자나 스낵을 대체할 수 있는 건강 간식으로 특히 젊은 층에게 인기를 모으고 있다"앞으로 더욱 다양한 스낵형 생과일 제품으로 건강 간식 카테고리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국제약, 한국유소년축구연맹과 유니폼 발표회 및 후원 협약식 진행
[KJtimes=김승훈 기자]동국제약(부회장 권기범)은 어제 19일(수) 오후, 서울시 종로구 경희궁길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서 한국유소년축구연맹(KYFA)과 ‘2019 유소년 상비군(대표팀) 유니폼 발표회 및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으로 동국제약은 유소년 대표팀의 유니폼 제작 등에 필요한 후원금을 전달하고, 한국유소년축구연맹이 주최하는 대회에 마데카솔을 비롯한 구급용품도 지원하게 된다. 협약에는 한국유소년축구연맹 김영균 회장과 동국제약 서호영 상무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유소년 대표팀 선수들이 이번 시즌 동안 국제대회에서 착용할 유니폼도 이날 공개됐다. 작년과 컬러는 동일하게 홈(Home) 유니폼은 빨간색 상의와 검은색 하의로, 강하고 역동적인 이미지를 추구했으며, 원정(Away) 유니폼은 흰색 상·하의로 차분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올해 유니폼의 오른쪽 가슴에는 선수들의 움직임을 형상화한 바람개비 문양을 넣어 포인트를 주었다. 홈과 원정 유니폼 모두 동국제약의 ‘마데카솔’ 로고가 들어간다. 한국유소년축구연맹 김영균 회장은 “우리 선수들의 꿈과 도전을 응원하고 후원해 주고 있는 동국제약에 감사드린다”며, “선수들이 그라운드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