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삼성 전기레인지 인덕션으로 시원한 여름 나세요”

[KJtimes=김봄내 기자]삼성전자가 삼성 셰프컬렉션 인덕션과 함께 시원한 여름 나기를 주제로 한 소비자 대상 쿠킹클래스를 24일 열었다. 이 쿠킹클래스는 서울 중구 충무로에 위치한 샘표 우리맛 공간에서 진행되었으며, ‘삼성 클럽드셰프 코리아멤버인 이충후 셰프가 요리를 시연했다.

 

이 행사에 참석한 소비자들은 올해 새롭게 출시된 삼성 셰프컬렉션 인덕션을 활용해 직접 요리를 만들어보면서 자연스럽게 제품 특징을 체험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인덕션이 불꽃을 통한 직접 가열 방식 대신 전용 용기만 가열하는 전자기유도 방식이라 보다 안전하며, 높은 열효율로 조리시간을 크게 단축시키기 때문에 '쿨 키친(Cool Kitchen)'을 구현하는 데 도움 된다는 점을 강조했다.

 

삼성 셰프컬렉션 인덕션은 국내 최고 수준인 최대 6,800W(와트)의 강력한 화력을 자랑하며, 1개의 인덕션 화구를 최대 4개로 분할해 사용 가능한 '콰트로 플렉스존'을 갖추고 있다.

* 최대 6800W 화력을 사용하려면 전기 공사 필요함

 

또한 기기 작동 상태와 화력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LED 가상불꽃정교한 온도 조절은 물론 탈부착이 가능해 청소가 간편한 마그네틱 다이얼등 차별화된 편의 기능들로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올 연말까지 샘표 우리맛 공간과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 5층에 위치한 라이프스타일 공간 ‘#Project PRISM’에서 강민구·임기학·임정식 등 삼성 클럽드셰프 코리아소속 국내 정상급 셰프들과 함께 삼성 인덕션으로 완성되는 주방 삼성 인덕션과 함께 준비하는 연말파티 등 다양한 주제로 총 9회의 쿠킹 이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 이벤트는 인스타그램이나 페이스북의 삼성코리아(SamsungKorea)’ 계정에서 신청하면 추첨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