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시간대별 행복지수 높이는 ‘스트레스 아웃’ 간식

[KJtimes=김봄내 기자]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근무 중 간식을 먹는 직장인이 많다. 한 취업포털 사이트에서 실시한 직장인과 간식설문조사에 따르면 직장인 10명 중 8명이 업무 시간에 간식을 섭취하고, 이중 36.4%는 스트레스 해소가 주된 이유라고 답했다. 그러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먹는 간식의 경우 나트륨 함량이 높거나 고열량 제품이 많아 영양 불균형이나 비만을 초래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최근 식음료업계에서는 다양한 영양소를 함유해 영양 불균형 걱정을 줄이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먹거리를 출시하고 있다. 식이섬유나 곡물, 견과류, 치즈 등 영양가 있는 원물을 활용해 아침 혹은 식간에 섭취하기 좋은 제품이나 칼로리를 낮춰 저녁 시간대에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제품 등 다양하다. 스트레스받는 시간대별 맞춤 간식으로 기분을 상큼하게 전환해보자.

 

출근 준비로 제대로 된 아침 식사를 챙기지 못한다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음료나 간편식 등으로 영양을 채울 수 있다.

 

코카-콜라사의 미닛메이드가 출시한 미닛메이드 식이섬유는 식이섬유가 혼합된 상큼한 과즙음료다. 과즙의 달콤한 향과 맛을 즐기면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식이섬유를 보충할 수 있어 상쾌하게 기분 전환이 가능하다.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300페트 제품에는 식이섬유 5g이 함유돼 있으며, 이는 1일 영양 성분 기준치의 20%에 달한다. ‘오렌지&망고사과&크랜베리두 가지 맛으로 구성됐으며 주요 과일 원료 외에도 다양한 과즙이 들어있어 입안 가득 퍼지는 상큼한 과일향을 느낄 수 있다. 특히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에 상큼한 과즙과 식이섬유로 가볍게 즐기기에 좋다.

 

빙그레 첫끼니 타락죽은 담백한 맛이 특징으로 아침 빈속에도 부담 없이 즐기기 좋은 제품이다. 쌀을 갈아 우유에 끓인 전통 영양식 타락죽을 간편식 형태로 만들었다. 휴대하기 좋은 스파우트 파우치를 사용해 시간과 장소의 제약이 없어 아침 출근길에도 즐길 수 있다. 국내산 우유와 식이섬유가 풍부한 보리, 밤 등 9가지 재료로 만든 보리밤은 부드럽고 달콤한 옥수수와 감자 등 10가지 재료를 활용한 옥수수감자’ 2종으로 구성됐다.

 

점심 식사 후에 중간중간 느껴지는 허기는 스트레스성 가짜 배고픔일 수 있다. 이때 자극적이거나 고열량 간식을 찾기보단 비타민이나 칼슘 등 영양을 담은 건강 간식을 먹어보자.

 

코카-콜라사의 아데스(AdeS)’는 아몬드를 주원료로 한 씨앗 음료로 사무실에서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건강 간식이다. 식물성 원료인 캘리포니아산 아몬드의 영양소 및 비타민E 등이 풍부하게 담아내 포만감을 느낄 수 있다. 유당불내증 등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들도 걱정 없이 섭취 가능하다. 깔끔한 맛을 살린 '아데스 아몬드 오리지널'과 초콜릿의 달콤함이 더해진 '아데스 아몬드 초콜릿' 2종으로 출시돼 기호에 맞게 선택해 음용할 수 있다. 한 손에 쏙 들어오는 210페트 용기에 담겨있어 보관과 휴대가 용이하다.

 

매일유업의 상하치즈 미니는 한 입 크기로 개별 포장돼 사무실에서도 간편하게 씹어 즐기기 좋은 치즈 제품이다. 한국인이 선호하는 체다치즈와 크림치즈, 모짜렐라를 활용한 칼슘체다’, ‘크림치즈’, ‘스모크 모짜렐라’ 3종으로 구성됐다. 3종 모두 짜지 않고 담백해 심심한 입을 만족시키기 좋다. 칼슘체다는 한 조각에 우유 반 잔(100)에 해당하는 칼슘 150을 그대로 담아내 앉아있는 시간이 많은 직장인들의 뼈 건강에 좋다. 크림치즈는 부드러운 식감이, 스모크 모짜렐라는 쫀득한 모짜렐라와 깊은 스모크 치즈향의 조화가 특징이다.

 

바쁜 일상이나 몸매 관리 등으로 저녁 식사를 부실하게 챙겨 허기가 진다면 저칼로리 간식으로 부담 없이 포만감을 느껴보자.

 

에버비키니 색다른 곤약젤리는 저칼로리저당 간식이다. 250g 대용량 제품이며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수분 함량이 높아 포만감을 느낄 수 있다. 몸매 관리를 하는 이들에게 든든한 식사 대용은 물론 다이어트 간식으로도 적합하다. 설탕 대신 저칼로리 감미료 수크랄로스를 사용해 깔끔한 단맛이 특징이다. 6가지 맛(망고, 청포도, 복숭아, 파인애플, 멜론, 석류)으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스트레스로 깊게 잠들기 어렵다면 몸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건강 간식을 먹어보자.

 

천호엔케어의 판타스틱 굿나잇은 지친 마음을 편안하게 안정시키는 데 도움을 주는 테아닌을 함유해 수면에 효과적이다. 연꽃 뿌리와 종자 등 자연에서 얻은 성분을 배합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다. 스틱형 제품으로 구성됐으며, 11포씩 음용 기호에 따라 섭취 가능하다.

 

슬로우카우는 스트레스를 낮추고 심신을 안정시키는 데 도움을 주는 릴랙스 음료다. 숙면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진 발레리안 뿌리 추출물과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주는 L-테아닌 성분을 함유했다. 0로 잠들기 전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다.

 

 







JB금융그룹 김기홍 회장, "고객ㆍ주주ㆍ직원 위해 최고의 가치 창출하겠다"
[KJtimes=김봄내 기자]JB금융그룹 김기홍 회장이 취임 100일을 맞이해 JB금융지주의 전략방향을 밝히는 자리를 가졌다. JB금융그룹 김기홍 회장은 9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취임 100일’ 기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JB금융그룹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며, 현 금융환경에 맞는 새로운 성장발판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기홍 회장은 취임 후 100일간 JB금융그룹의 핵심 가치 확대 등 주요 경영목표를 설정하고 기존 경영 방식을 대폭 변경하는 지주사 ‘변화와 혁신의 시간’을 가져왔다. 먼저, 김기홍 회장은 지난 4월 취임 직후 지주사 ‘조직 슬림화’와 ‘핵심 기능 강화’ 를 주 내용으로 하는 지주사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조직개편을 통해 지주사와 자회사간 역할을 분명히 구분하는 한편, 자회사의 자율경영권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그룹의 경영체계를 정비함으로써 조직의 안정화를 이루어 냈다. 이에 따라, 지주사는 기존 4본부 15부에서 4본부 10개부로 축소됐고 지주사 인원도 30% 가량 감축되었다. 조직개편과 세대교체로 조직 전체에 긴장감을 불어넣어 급변하는 금융환경 변화에 대응력을 높이면서 투명 경영의 바탕위에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루기 위한 기본





유승준 입국 가능성 열렸다...대법 "비자 거부 위법"
[KJtimes=이지훈 기자]병역 기피 논란으로 입국 금지된 가수 유승준(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43)씨에게 내려진 비자발급 거부가 행정절차를 어겨 위법하다는 취지의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판단 취지에 따라 유씨가 행정소송에서 승소를 확정하면, 정부는 유씨가 신청한 재외동포 비자의 발급여부를 다시 판단해 결정해야 한다.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11일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한국 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비자발급 거부 처분이 재외공관장에 대한 법무부장관의 지시에 해당하는 입국금지 결정을 그대로 따른 것이라고 해서 적법성이 보장되는 것은 아니다"면서 법무부의 입국 금지가 비자발급 거부를 정당화하는 근거가 될 수 없다고 판단했다. 이어 "영사관이 자신에게 주어진 재량권을 전혀 행사하지 않고 오로지 13년 7개월 전에 입국금지 결정이 있었다는 이유만으로 비자발급 거부처분을 했으므로, 이런 재량권 불행사는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대법원은 또 영사관이 비자발급 거부를 문서로 통보하지 않고 전화로 알린 것도 행정절차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