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배탈나기 쉬운 여름철…장(腸)쾌한 하루를 위한 식음료 각광

[KJtimes=김봄내 기자]고온 다습한 여름철엔 상한 음식물 섭취나 냉방병 등으로 배탈나기 쉽다. 편안한 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실내 온도를 24~27도 정도로 유지해 실내와 실외 온도 차이는 5~6도 이하로 맞춰주고 겉옷 등으로 배를 따듯하게 해주는 것이 좋다. 또한 상온 보관된 음식을 피하고, 개봉한 가공식품은 바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

 

최근 식음료업계는 여름철 간편하게 장에 좋은 영양소를 보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음식들을 선보이고 있다. 식습관 관리와 함께 속을 편안하게 해줄 식이섬유, 유산균 등이 풍부한 식품들이 눈길을 끌고 있다.

 

코카-콜라사의 세계 1등 주스 음료 브랜드* ‘미닛메이드가 새롭게 내놓은 미닛메이드 식이섬유는 식이섬유가 혼합된 상큼한 과즙음료다. 과즙의 달콤한 향과 맛을 즐기면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식이섬유를 보충할 수 있어 상쾌하게 기분 전환이 가능하다.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300페트 제품에는 식이섬유 5g이 함유돼 있으며, 이는 1일 영양 성분 기준치의 20%에 달한다. ‘오렌지&망고사과&크랜베리두 가지 맛으로 구성됐으며 주요 과일 원료 외에도 다양한 과즙이 들어있어 입안 가득 퍼지는 상큼한 과일향을 느낄 수 있다. 특히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에 상큼한 과즙과 식이섬유로 가볍게 즐기기에 좋다.

 

(*1-100% 과채즙 함유 음료 브랜드 세계 1, 2017 판매량 기준, 출처: Global Data)

 

양은 늘리고 당은 줄인 파스퇴르 바른목장 소프트 요거트

 

롯데푸드 파스퇴르는 식사 대용으로 손색없는 바른목장 소프트 요거트를 선보였다. 자사 요거트 제품보다 용량은 약 30% 높이고 열량은 22% 줄였다. 그릭요거트의 장점인 진한 풍미와 높은 단백질 함유량은 그대로 두고 단단한 조직감을 부드럽게 개선했다. 한국인의 장에 잘 맞는 특허 받은 김치 유산균 ‘LB-9’이 적용됐다. 알로에, 오트밀, 플레인의 3종으로 출시됐으며 플라스틱 용기 대신 종이컵을 사용해 분리배출이 가능하다.

 

장 건강, 피부 건강, 면역력 증진! 종근당건강 알로에베라겔골드

 

종근당건강의 스테디셀러 알로에베라겔골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피부 건강, 장 건강, 면역력 증진의 3중 기능성을 인정받은 알로에겔 원료가 사용된 제품이다. 알로에동결건조분말을 사용해 알로에의 영양성분을 온전히 담아냈으며 고농축한 알로에를 한 병에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목 넘김이 부드럽고 깔끔해 아이부터 어른까지 음료 형태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알로에 외에도 식물성 부원료인 프락토올리고당, 청사과농축액 등을 더했다.

 

진하고 간편한 파우치 죽, 웰리고 리얼죽

 

장이 민감해졌다면 부드럽고 부담 없는 식사를 준비하는 게 좋다. 웰리고 리얼죽은 일체의 첨가물이나 설탕 등 당류를 첨가하지 않고 원재료의 함량을 높인 간편 대용식이다. 간편하게 짜먹을 수 있는 파우치 타입 제품으로 언제 어디서나 든든하게 먹기 좋다. 귀리, 단호박, 구운고구마, 자색고구마의 4종으로 구성됐다. 전자레인지나 끓는 물을 이용해 데울 수 있어 따뜻하게도 즐길 수 있다.

 

자연의 건강함, 테일러팜스 테일러 프룬

 

'푸룬(prune)'은 식이섬유와 철분, 칼륨 등 미네랄과 비타민이 풍부한 과일이다. 테일러팜스는 천연 자두의 맛과 풍미를 그대로 살려 부드럽고 달콤한 건자두 테일러 푸룬을 선보이고 있다. 당도가 가장 높은 8월 중순에 수확한 알이 큰 자두를 사용한다. 샐러드나 요구르트 등에 활용 가능하며 식전이나 취침 전 푸룬 주스나 우유와 함께 섭취해도 좋다. 14~5알 하루 1~2회 꾸준히 즐기는 것이 좋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