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80 ‘럭셔리 스페셜’ 트림 출시..5154만원

[KJtimes=김봄내 기자]제네시스가 프리미엄 대형 세단 G80의 누적 판매대수 10만대 돌파를 기념해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화한 G80 스페셜 트림 럭셔리 스페셜을 신규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G8020167월 국내에 첫 출시된 이래 20197월까지 누적 113416대가 판매되며 국내 프리미엄 대형 차급의 스테디셀러 모델로 등극, 시장 입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


이전 모델이자 201312월 출시된 2세대 제네시스(DH)를 포함하면 20197월까지 누적 판매량은 21275대로 채 6년도 되지 않아 누적 판매대수 20만대를 넘어섰다.


제네시스는 G80 누적 판매 10만대 돌파를 기념하고, 판매 성과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성한 G80 스페셜 트림 럭셔리 스페셜을 선보이기로 했다.


럭셔리 스페셜 트림은 고객의 선호도가 높은 옵션을 한 데 묶어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올해 1~7월 국내 판매된 G80 14014대 중 85.0%(11905)를 차지하며 가장 많이 사랑 받고 있는 가솔린 3.3 모델에서 해당 트림을 선택할 수 있다.


럭셔리 스페셜 트림은 기존 가솔린 3.3 럭셔리 트림에서 옵션으로 선택 가능했던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LED 라이팅 패키지를 비롯해 고객 선호 사양인 서라운드 뷰 모니터, 스마트 전동식 트렁크를 기본 적용했다.


이 밖에 디자인을 중시하는 고객을 위해서 오픈포어 리얼 우드 내장재, 프라임 나파 가죽 시트, 고급 내장재로 구성된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과 스포츠 외장 디자인, 19인치 휠 및 콘티넨탈 타이어를 적용하는 스포츠 디자인 셀렉션 를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G80 가솔린 3.3 럭셔리 스페셜 트림의 가격은 5154만원으로 책정됐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한편 제네시스는 G80의 꾸준한 판매와 G90의 신차 효과, 2019년형 G70의 인기를 바탕으로 국내 프리미엄 자동차 시장에서 지위를 공고히 하고 있다.


제네시스는 올해 1~7월 국내 시장에서 지난해 동기 대비 1.4% 늘어난 36412대를 판매했다. 유럽 수입 브랜드의 판매량 감소 등 국내 프리미엄 자동차 시장이 침체된 상황에 제네시스가 선전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제네시스는 고객 성원에 부흥하고 차별화된 차량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근 홈투홈 서비스를 리뉴얼해 시범 운영하고 있다.


해당 서비스는 서비스 거점에 직접 방문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방문하여 차량을 인수하고 수리 후 다시 고객이 원하는 곳으로 찾아가 차량을 인도하는 기존 콘셉트에 더해, 정장 차림의 전문기사 방문 및 GPS 기반 실시간 위치 정보 제공 등 좀 더 전문화되고 고급스러운 서비스를 제공한다.


10월까지 서울 지역에서 시범 운영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제네시스 홈페이지 또는 Honors G 컨시어지(G90/EQ900 전용) 및 제네시스 고객센터(G80/G70 전용)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