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2020년형 카니발 판매...2880만원 부터

[KJtimes=김봄내 기자]기아자동차가 4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0년형 카니발을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2020년형 카니발은 2열 통풍시트, 세차장 진입 가이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신사양 하위 트림을 확대하고 11인승을 추가한 가솔린 모델 합리적 가격 등을 통해 상품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아자동차는 9인승 모델에 탑재된 ‘2열 통풍시트기존 서라운드 뷰 모니터 시스템에 추가된 세차장 진입 가이드2열에서 시청 가능한 모니터인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커스터마이징 튜온적용 시)’ 등 새로운 사양을 2020년형 카니발에 적용해 프리미엄 패밀리밴으로서의 이미지를 강화했다.

 

 

이어 가솔린 모델의 경우, ‘프레지던트단일 트림으로 운영하던 7인승 모델에 하위 트림인 ‘VIP’를 추가하고 노블레스 스페셜노블레스로 운영했던 9인승 모델에서 노블레스를 빼고 하위 트림인 프레스티지를 넣어 트림 경쟁력을 높였으며 11인승 가솔린 모델을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0년형 카니발은 기존 카니발과 마찬가지로 가솔린 모델은 가솔린 3.3 엔진, 디젤 모델은 디젤 2.2 엔진으로 운영된다.

 

 

2020년형 카니발의 가격은 7인승 가솔린 모델이 VIP 3,426만원, 프레지던트3,799만원 7인승 디젤 모델이 VIP 3,672만원, 프레지던트 4,045만원 9인승 가솔린 모델이 프레스티지 3,26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660만원 9인승 디젤 모델이 럭셔리 3,150만원, 프레스티지 3,49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890만원 11인승 가솔린 모델이 프레스티지 3,160만원 11인승 디젤 모델이 디럭스 2,880만원, 프레스티지 3,390만원이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한편 2020년형 카니발의 고급화 버전인 2020년형 카니발 하이리무진은 VIP 전용 목베개, 허리쿠션, 1LED 도어스팟램프 등 신규 사양이 적용돼 이번 달 말 출시될 예정이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카니발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미니밴이라며 “2020년형 카니발은 각종 신사양 탑재, 트림 경쟁력 강화, 합리적 가격 책정 등으로 미니밴 시장에서 기아자동차의 입지를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