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9 (월)

  • -동두천 -9.5℃
  • -강릉 -5.6℃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3.7℃
  • 맑음광주 -3.1℃
  • 맑음부산 -2.6℃
  • -고창 -5.4℃
  • 흐림제주 2.5℃
  • -강화 -8.4℃
  • -보은 -6.7℃
  • -금산 -6.6℃
  • -강진군 -3.7℃
  • -경주시 -4.6℃
  • -거제 -1.3℃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제네시스, G80 디젤 출시...강화된 유로6 배기 규제 충족

[KJtimes=김봄내 기자]제네시스 브랜드가 29G80에 디젤 모델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G80 디젤 모델은 높은 수준의 연료 효율성 강화된 유로6 배기 규제 충족 동급 최고 수준의 정숙성 등이 특징이다.

 

G80 디젤 모델에 탑재된 파워트레인은 최고출력 202마력(PS)과 최대토크 45.0kgf·m의 동력성능을 확보했으며 복합연비는 13.8km/(2WD, 18인치 타이어 기준)로 가솔린 모델 대비 높은 연비 효율성을 갖췄다.

 

특히 제네시스 브랜드는 G80 디젤 모델에 배출가스 중 질소산화물(NOx) 저감에 효과적인 요소수 시스템(Selective Catalytic Reduction)’을 적용해 국내 대형 세단 최초로 강화된 유로6 배기 규제를 충족시켰다.

 

이에 따라 G80 디젤 모델은 배출가스에 의한 환경 부담을 최소화했다.

 

또한 차량 내부의 흡차음재를 추가 보강하고 소음/진동 저감 기술 적용을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정숙성을 확보했다.

 

G80 디젤 모델에 엔진 회전 진동의 반대방향으로 회전해 차량에 전달되는 진동을 줄여주는 진동 저감형 토크 컨버터(CPA, Centrifugal Pendulum Absorber)’ 주행/정차 등 상황에 따라 엔진 마운트 특성을 바꿔주는 전자제어식 엔진 마운트(ECM, Electronic Controlled engine mount)’ 엔진 정보, 감지된 소음을 바탕으로 소음과 반대 위상의 신호를 보내 소음을 상쇄시키는 실내 소음 저감장치(ANC, Active Noise Cancellation)’ 등이 장착돼 최상의 실내 환경을 제공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80 디젤 모델 출시와 함께 제네시스 브랜드에 속해있는 전 차종(G70, EQ900 포함)의 모델별 내/외장 컬러 조합을 확대해 운영한다.

 

이에 따라 제네시스 차종을 구매하는 고객들은 더욱 다양한 내/외장 컬러를 기호에 따라 다양하게 조합할 수 있게 됐다.

 

제네시스 G80 디젤 모델의 판매 가격은 럭셔리 5170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5700만원이다.

 

한편 G80는 지난해 11월 미국 최고 권위의 중고차 잔존가치 평가사인 ALG(오토모티브 리스 가이드, Automotive Lease Guide)가 발표한 ‘2018 잔존가치상(2018 Residual Value Award)’ 고급대형차 부문에서 최우수 잔존가치상을 수상하는 등 경쟁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