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8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이미지




이미지

KEB하나은행 함영주행장, 연임 성공…40억대 화장품 구입업체 선정 의혹은(?)
[kjtimes=견재수 기자]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이 연임에 성공했지만 스타트부터 악재를 만나는 모양새다. 지난해 하나은행이 개당 수십만원씩하는 줄기세포 화장품을 구입해 전 직원들에게 배포했는데 업체 및 제품 선정 배경을 두고 안팎에서 제기한 의혹이 수면 위로 떠오를 조짐을 보이고 있는 탓이다. 금융감독원까지 조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지면서 일각에서는 함 행장이 연임 시작부터 예상치 못한 장애물을 맞닥뜨리게 됐다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함 행장과 하나은행은 종전 ‘최순실 게이트 관련 인사 청탁 의혹’, ‘임원 성과급 잔치’, ‘노조와의 마찰’ 등 여러 악재에 시달려왔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지난해 4월 19일 개당 60여만원에 달하는 초고가 줄기세포 화장품 2만개를 구입해 전 직원에게 돌렸다. 대량으로 구입하면서 소비자가격의 3분의 1 수준으로 할인을 받았지만 이 화장품을 구매하는데 총 40억원이나 소모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렇게 구입한 화장품은 대부분 하나은행 직원들에게 지급됐고 일부는 은행 PB세터 사은품으로 사용됐다. 그런데 고가의 화장품이란 점이 무색하게도 화장품을 판매한 업체는 한해 매출 70억원대의 다소 생소한 중소기업인 것으



이미지



배너

KJ 연예가 풍향계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