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2 (금)

  • -동두천 1.6℃
  • -강릉 3.6℃
  • 맑음서울 0.9℃
  • 구름조금대전 1.1℃
  • 구름조금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3.8℃
  • 구름많음광주 0.8℃
  • 구름많음부산 6.6℃
  • -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4.8℃
  • -강화 1.3℃
  • -보은 0.3℃
  • -금산 -0.2℃
  • -강진군 1.9℃
  • -경주시 2.6℃
  • -거제 4.2℃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쌍용자동차, '스마트 미러링' 적용한 2018 티볼리 브랜드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스마트 미러링을 신규 적용하여 멀티미디어 활용성을 대폭 높인 2018 티볼리 브랜드를 새롭게 선보였으며 중대형 라인업에 고급스러운 실키 화이트펄 컬러 모델 판매를 시작하는 등 제품 선택의 폭을 더욱 넓혔다고 2일 밝혔다.

 

2018 티볼리 브랜드(티볼리 아머&에어)에 신규 적용된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는 모바일기기 연결성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 올려 이동 간 즐거움과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애플 카플레이(Apple CarPlay)는 물론 안드로이드(Android) 미러링 서비스를 제공하며 안드로이드 디바이스는 Wi-Fi를 통한 연결로 편의성을 크게 높였다. (app) 활용성이 제한적인 경쟁 모델의 미러링 시스템과 달리 모바일 기기에 있는 모든 앱을 양방향으로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새로운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 적용 시 운행 중 지역 이동에 따라 주파수가 변경되어도 동일한 방송을 끊김 없이 청취할 수 있도록 라디오 주파수를 자동으로 변경해 주고 원 터치로 라디오 음원을 실시간 저장할 수 있다.

 

쌍용차는 동급 최고 수준의 첨단 운전자보조 기술(ADAS)인 스마트 드라이빙 패키지(, )와 더불어 새롭게 선보인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를 통해 스마트 엣지(Smart Edge)를 더욱 강화했다. 판매 가격은 기존 모델과 동일하고 스마트 미러링 패키지는 옵션 운영(57만원)한다.

 

렉스턴 브랜드(G4 렉스턴 및 렉스턴 스포츠)와 코란도 투리스모는 고급스러운 이미지의 외관 컬러를 새롭게 선보임으로써 선택의 폭을 넓혔다. 하얗게 빛나는 설원을 연상시키는 실키 화이트펄(Silky White Pearl) 컬러는 외관에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한층 강화시켜 준다.

 

G4 렉스턴은 실키 화이트펄 컬러 매쉬타입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실버 스키드 플레이트 전용 엠블럼 4Tronic 시스템(헤리티지 모델 제외)으로 구성된 <스노우 펄 패키지>를 선택사양으로 운영한다.

 

쌍용차는 2018 티볼리 브랜드 출시와 3년 연속 소형 SUV 판매 1위 달성을 기념해 시승 후 구매 시 행운의 골드바를 증정하는 골드 페스티벌(Gold Festival)’을 진행한다. 또한 2017년 여성고객 구매 1위 자동차 선정을 기념하여 여성 구매고객에게는 키엘(KIEHL’S) 수분라인 4종 세트(또는 10만원 할인)를 증정한다.

 

G4 렉스턴 구매 고객들에게는 <New Promise 531 프로그램>을 통하여 동급 최대 5/10km 무상보증 33회 무상점검 11회 소모품(엔진오일) 교환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고, 코란도 브랜드(코란도 C&투리스모) 구매 고객에게는 품질 불만족 신차교환 서비스(출고 1개월 이내)가 추가로 포함된 <New Promise 531 프로그램 PLUS>를 운영한다.

 

구매나 시승 및 이벤트 신청을 비롯해 신모델에 대한 자세한 내용 확인을 원하는 사람은 쌍용자동차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된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