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5℃
  • 흐림강릉 22.4℃
  • 서울 21.7℃
  • 대전 22.6℃
  • 대구 22.0℃
  • 흐림울산 26.3℃
  • 천둥번개광주 23.6℃
  • 부산 25.5℃
  • 흐림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많음강화 23.4℃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1.7℃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3.2℃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서울 지하철 9호선 2·3단계, 서울교통공사 직영전환

[KJtimes=이지훈 기자]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가 앞으로 서울교통공사 직영으로 전환된다.

 

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2단계 신논현역종합운동장역, 3단계 8개 역사는 1011월 개통 예정)를 운영하는 서울메트로9호선운영노조는 지난 26일 밤 파업 계획을 철회했으며, 이에 따라 27일 첫차부터 9호선 전 구간 열차가 차질 없이 운행 중이다.

 

앞서 노조는 임단협 결렬로 27일 오전 5시를 기해 파업한다고 발표했으나, 사측과 9시간 마라톤 최종 협상 끝에 전날 밤 늦게 합의점을 찾았다.

 

지하철 9호선 2·3단계는 서울시가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산하 기관인 서울교통공사에 운영권을 주고, 이를 다시 서울교통공사의 자회사인 서울메트로9호선운영에 재위탁을 주는 구조로 운영되고 있다.

 

노조는 2·3단계가 위탁 운영되면서 만성적인 인력 부족과 열악한 노동 환경에 놓여 시민 안전이 위협받는다며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의 직영을 요구해왔다.

 

이번 노사합의에 따라 서울교통공사는 위탁계약이 끝나는 오는 1127일 이후 서울메트로9호선운영 직원 전원을 고용 승계해 9호선 2·3단계를 직접 운영한다고 밝혔다.

 

올해 임금인상률은 노조가 주장하던 24.8%에서 3.2%로 결정됐으며, 직원들 처우는 2020년까지 단계적으로 서울교통공사 수준으로 개선하기로 합의했다.

 

지하철 9호선은 1단계 25개 역사(개화역~신논현역)를 담당하는 민간기업인 서울9호선운영2·3단계 13개 역사를 맡은 서울교통공사의 자회사 서울메트로9호선운영이 나눠 맡아 운영한다.

 

작년 12월에는 서울지하철 9호선 1단계 구간을 운영하는 서울9호선운영 노조가 6일간 파업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