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KJ 탐사와 분석

박종길 “박근혜 정부의 '나눔·봉사·배려' 우리가 실천해야”

[kjtimes=견재수 기자] “사회적 갈등이 극에 달한 지금 우리는 이와 같은 키워드로 사회적 약자를 위해 다함께 노력해야 한다"

 

박종길 전 문화체육관광부 차관이 30일 서울 광화문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 1회 대한민국 나눔실천 대상에서 한 말이다.

 

박 전 차관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인기협·회장 김철관)가 후원하고 나눔신문과 포도학사가 공동 주최한 이날 행사에서 "대한민국은 평등한 세상에서 소외받는 사회 약자들을 대변하고 나눔과 배려로 더불어 사는 마음을 다져야 할 때"라면서 "정부와 민간은 교육혜택에 대한 불평등을 해소하고 이웃을 위한 봉사정신을 함양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전 차관은 이어 "노인과 장애인에 대한 지원과 배려, 소외계층 일자리 창출 등에 모든 사회구성원들이 힘을 합해야 한다""더불어 사는 세상을 위해 관심과 사랑으로 실천해야 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의무"라고 설명했다.

 

박 전 차관은 또 "우리 속담에 '흘러가는 물도 떠 주면 공이다'라는 말이 있다. 덕행은 그 크고 작음에 관계없이 덕을 행함, 그 자체로 귀하게 여겨야 한다는 말"이라며 " 정부가 할 수 있는 복지정책에는 한계가 있을 수도 있지만 민간이 정부와 힘을 합치면 그 한계는 충분히 뛰어넘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박 전 차관은 "작은 나눔실천을 시작으로 국민 모두에게 행복바이러스를 전파하는데 심혈을 기울여 온 국민이 활짝 웃는 미래를 위해 모두 함께 나아가자"고 덧붙였다.

 

한편, 나눔신문과 포도학사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시사원, 복지TV, 보건복지부, 어린이재단 등이 후원한 대한민국 나눔실천 대상은 박 전 차관을 주축으로 매년 확대해 개최할 예정이다.

 

박 전 차관은 태능선수촌장 시절 배려의 리더십으로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세계 5위를 달성한 바 있다.




배너
배너


기상청, 수능일 중부 중심 눈 예상…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 당부 [KJtimes=김봄내 기자]기상청이 23~24일 중부 중심 눈이 예상된다며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를 당부했다. 수능일인 23일(목) 서쪽에서 다가오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낮까지 그 밖의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과 전라내륙, 경북서부내륙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23일(목) 아침에는 서울·경기도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고 서해안은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다. 또한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수 있으니 수험생들의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 바란다. 24일(금)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새벽에 경기서해안과 충청도, 전북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기 시작해 아침에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일부 경상내륙으로 확대되겠고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약 5km 상공의 영하 30도 이하의 찬 공기가 남하하고 서해상으로부터 수증기를 공급받아 눈구름이 발달하면서 중부지방에는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특히 24일(금) 새벽부터 아침에는 지상 기온이 영하권에 머무르면서 내리는 눈이 그대로 쌓일 가능성이 높고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것으로 예상되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