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3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KB금융그룹, 상반기 성적표 뜯어보니…장사 ‘잘했다’

전년 동기 대비 25.7% ‘껑충’…그룹 총자산 6.5%↑

[KJtimes=서민규 기자]KB금융그룹의 올 상반기 성적표가 공개됐다. 23일 공개된 성적표 결과에 따르면 한 마디로 장사를 잘했다.

 

우선 당기순이익은 9446억원을 달성해 전년 동기(7515억원) 대비 25.7% 개선됐다. 다만 인력구조 효율성 개선을 위해 시행한 희망퇴직 관련비용이 반영된 2분기 당기순이익은 3396억원으로 전분기(6050억원) 대비 43.9% 줄었다.

 

KB금융그룹에 따르면 상반기 순이자이익은 순이자마진 하락 영향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2.1%(663억원) 줄어든 3845억원을 기록했다. 그러나 2분기에는 이자부자산 증가 등에 힘입어 전분기 대비 0.7%(107억원) 증가한 15476억원을 기록했다.

 

순수수료이익은 신탁이익과 펀드판매수수료 개선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6%(1,106억원) 증가한 7761억원을 시현했다. 2분기 기준으로도 펀드판매수수료와 투자금융 수수료수익 증가에 힘입어 전분기 대비 3.1%(119억원) 증가한 3940억원을 기록했다.

 

기타영업손익은 2분기 인식한 주택도시보증공사 주식 매각익 1382억원과 안심전환대출 매각익 618억원으로 인해 상반기 중 228억원의 순손실을 기록, 전년동기 대비 손실규모가 크게 축소됐다. 특히 2분기에는 895억원의 이익이 발생해 1123억원의 손실을 기록했던 전분기 대비 큰 폭으로 개선됐다.

 

일반관리비는 인력 효율성 제고를 위해 2분기 중 시행한 희망퇴직으로 인해 3454억원의 비용이 발생함에 따라 상반기 중 24454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2조원 대비 22.3%(4454억원) 늘었다. 2분기 기준으로는 13684억원을 기록해 전분기 대비 27.1%(2914억원) 증가했다.

 

신용손실충당금전입액은 상반기 중 4586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25.2%(1546억원) 감소했다. 하지만 2분기 기준으로는 2648억원을 기록해 전분기 1938억원 대비 36.6%(710억원) 증가했다.

 

영업외손익은 법인세 환급(2030억원)으로 상반기에 2429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147억원 대비 큰 폭(2282억원)으로 개선됐다. 그러나 법인세 환급 효과가 대부분 소멸된 2분기에는 371억원을 기록해 2058억원을 기록했던 전분기 대비 82.0%(1687억원) 감소했다.

 

KB금융그룹의 최대 계열사인 KB국민은행의 경우 올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7302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 대비 큰 폭(37.2%, 1978억원)으로 증가한 것이다. 전년 대비로는 46.7%(2222억원) 감소한 2,540억원을 기록했다. 신용카드를 제외한 은행의 순이자마진(NIM)2분기에 1.61%를 기록해 전분기 대비 0.11%포인트 하락했다.

 

은행의 자본적정성 비율의 경우 BIS자기자본비율은 16.31%(잠정치)를 기록했으며 기본자본(TierI)비율과 보통주자본비율은 모두 14.00%(잠정치)를 기록함으로써 국내 최고 수준의 자본적정성을 유지했다.

 

건전성 지표인 은행의 총 연체율은 6월말 기준으로 0.51%를 기록해 전년말과 동일한 수준을 기록했고 3월말 대비로는 0.10%포인트 개선됐다.

 

이를 부문별로 보면 가계대출 연체율은 0.45%를 기록해 전년말과 동일한 수준을 유지했고 지난 3월말 대비로는 0.03%포인트 개선됐다. 기업대출 연체율은 0.58%를 기록해 전년말 대비 유사한 수준(+0.01%포인트)을 기록했고 지난 3월말 대비로는 0.17%포인트 좋아졌다. KB국민카드의 연체율도 6월말 기준으로 1.46%를 기록함으로써 전년말 대비 0.16%포인트, 지난 3월말 대비 0.12%포인트 개선됐다.

 

KB금융그룹의 6월말 그룹 총자산(관리자산 등 포함, 각 계열사 자산의 단순합계)4317000원을 기록했다. 이중 신탁자산을 포함한 KB국민은행의 총자산은 3131000억원을 차지했다.

 

KB국민은행 영업의 근간을 이루는 원화대출금(사모사채 포함)은 상반기 중 약 75000억원 규모의 안심전환대출 유동화 등에도 불구하고 1976000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말 대비 0.7%(14000억원) 증가한 것이다. 신용카드부문 자산은 143000억원을 기록해 전년말 대비 1.4% 줄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차별화된 상품과서비스 제공, 리스크 관리 강화, 고객중심 영업체계 구축, 미래성장동력 강화 등의 전략적 방향을 굳건히 견지해 고객과 시장 그리고 국민으로부터 최고로 신뢰받는 리딩금융그룹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기상청, 수능일 중부 중심 눈 예상…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 당부 [KJtimes=김봄내 기자]기상청이 23~24일 중부 중심 눈이 예상된다며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를 당부했다. 수능일인 23일(목) 서쪽에서 다가오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낮까지 그 밖의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과 전라내륙, 경북서부내륙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23일(목) 아침에는 서울·경기도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고 서해안은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다. 또한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수 있으니 수험생들의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 바란다. 24일(금)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새벽에 경기서해안과 충청도, 전북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기 시작해 아침에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일부 경상내륙으로 확대되겠고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약 5km 상공의 영하 30도 이하의 찬 공기가 남하하고 서해상으로부터 수증기를 공급받아 눈구름이 발달하면서 중부지방에는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특히 24일(금) 새벽부터 아침에는 지상 기온이 영하권에 머무르면서 내리는 눈이 그대로 쌓일 가능성이 높고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것으로 예상되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