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2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회장님은 지금

롯데 신동빈 회장, “인품과 열정, 역량 가진 인재 모집해 달라”

“롯데그룹 발전의 원동력은 결국 인재” 강조

[KJtimes=김봄내 기자]“롯데그룹 발전의 원동력은 결국 인재다.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다양한 사고를 보탤 수 있는 인재가 필요하다. 학력이나 전공, 성별과 관계없이 인품과 열정, 역량을 가진 인재를 모집해 달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13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15층 롯데케미칼 본사에서 진행된 롯데케미칼 신입사원 공채 면접 현장을 찾아 인재운영 책임자들에게 어려운 경영 환경일지라도 청년채용 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해 눈길을 끌고 있다.

1

4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전날인 13일 신 회장은 이날 실무면접부터 임원면접까지 하루에 모두 끝마치는 '원스톱 면접' 진행과정을 점검했다. 아울러 지원자들에게 롯데에 관심을 둔 데 대한 감사의 인사말과 함께 면접 선전을 응원하기도 했다.


신 회장은 이 자리에서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된 청년취업의 어려움에 공감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인 일자리 창출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해 시선을 끌었다.


롯데그룹은 이러한 신 회장의 뜻에 따라 최근 취업현장에서 인문계열 졸업자들이 점점 설 자리를 잃어가고 있는 것과 달리 올 상반기 신입사원 중 절반 이상이 문과생일 만큼 전공을 불문하고 직무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갖춘 인재를 선발하려고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 회장은 지난 3월 롯데 HR포럼에서 변화하는 산업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최첨단 기술개발도 필요하지만 무엇보다 사람 가치를 중시한 인재육성이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한 바 있다.




배너
배너


기상청, 수능일 중부 중심 눈 예상…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 당부 [KJtimes=김봄내 기자]기상청이 23~24일 중부 중심 눈이 예상된다며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를 당부했다. 수능일인 23일(목) 서쪽에서 다가오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낮까지 그 밖의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과 전라내륙, 경북서부내륙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23일(목) 아침에는 서울·경기도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고 서해안은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다. 또한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수 있으니 수험생들의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 바란다. 24일(금)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새벽에 경기서해안과 충청도, 전북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기 시작해 아침에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일부 경상내륙으로 확대되겠고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약 5km 상공의 영하 30도 이하의 찬 공기가 남하하고 서해상으로부터 수증기를 공급받아 눈구름이 발달하면서 중부지방에는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특히 24일(금) 새벽부터 아침에는 지상 기온이 영하권에 머무르면서 내리는 눈이 그대로 쌓일 가능성이 높고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것으로 예상되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