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7 (목)

  • -동두천 -2.7℃
  • -강릉 2.1℃
  • 박무서울 -0.2℃
  • 박무대전 2.9℃
  • 박무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3.6℃
  • 박무광주 0.7℃
  • 구름조금부산 5.1℃
  • -고창 2.5℃
  • 흐림제주 8.8℃
  • -강화 -3.9℃
  • -보은 0.4℃
  • -금산 1.2℃
  • -강진군 -0.8℃
  • -경주시 -4.3℃
  • -거제 5.0℃

삼성전자, 증시전문가들이 예상하는 실적…들어보니

“영업이익 16조원대 4분기 실적도 사상최대 될 듯”

[KJtimes=김승훈 기자]“반도체 영업이익을 109000억원으로 추정한다. 페이스북, 구글, 아마존 등 글로벌 IT 업체들이 투자를 계속 늘리고 있어 양호한 서버 D램 수요가 지속 중이고 수급에 영향을 끼치는 변동 폭이 가장 큰 제품은 모바일 D램인데 최근 수요가 살아나고 있다.”(도현우 미래에셋증권 연구원)


블랙 프라이데이가 포함된 성수기 진입에도 여전히 TV 세트 경쟁 과다에 따른 판매 부진과 하만 부분 인수비용 지속 발생으로 CE 사업부 실적은 4248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다.(어규진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


원화 강세와 달러 약세의 영향은 제한적이다. 반도체 부문에서 환율 흐름을 상쇄할 정도로 D램 가격이 상승해고, IM(IT·모바일) 부문에선 유로화의 매출 비중이 높다”(김경민 대신증권 연구원)


내년 연간 영업이익을 70조원으로 예측한다. 반도체와 OLED 부문의 실적 성장이 큰 폭으로 나타날 것이다.”(박유악 키움증권 연구원)


삼성전자에 대해 증권사들이 청신호를 보내고 있다. 이는 이 회사가 4분기에도 또 한 번 사상 최대 영업이익 기록을 세우며 세 분기 연속으로 최대실적 경신 행진을 이어갈 것이라는 전망에 따른 것이다.


7일 증권가와 업계에 따르면 지난 5일까지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집계한 삼성전자의 4분기 실적 컨센서스(전망치 평균)는 매출액 681162억원, 영업이익 163355억원이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과 견주면 매출은 27.7%, 영업이익은 77.2% 증가한 것이며 3분기 사상 최대를 기록했던 영업이익 145300억원을 훌쩍 뛰어넘는다.

 

증권가에서는 4분기 삼성전자의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이 처음으로 10조원을 넘길 것으로 보고 있다. 심지어 11조원 후반대를 예상하는 분석도 있다. 이달 들어 나온 증권가 보고서 중에서는 한화투자증권이 가장 높은 169000억원의 영업이익을 예측했다.


증권가에서는 슈퍼 사이클(장기 호황)에 올라탄 반도체 부문이 여전히 일등공신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아이폰X 판매량이 최근 호조세를 보이는 데다 중국 스마트폰 출하량도 하반기 들어 개선세를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만 낸드플래시의 경우 앞으로 가격이 소폭 하락하며 수급 균형을 이룰 것으로 점쳤다.


디스플레이 부문도 3분기 9680억원에 머물렀던 영업이익이 1조원 후반대에서 2조원 초반대로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애플에 납품하는 플렉시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이 아이폰X의 판매 호조 효과를 보는 데다 생산 수율(양품의 비율)이 개선된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러나 스마트폰(IM) 부문의 경우 중저가 스마트폰의 판매 감소, 마케팅비 증가 등으로 영업이익이 전 분기보다 쪼그라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CE(소비자가전) 부문도 큰 폭의 실적 개선은 없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삼성전자의 연간 기준 실적도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전망하고 있다. 매출액은 240조원 안팎, 영업이익은 54조원 후반55조원 중반대를 예상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기록 경신 행진은 내년까지도 이어질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내년 삼성전자의 연간 영업이익이 6366조원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일각에서는 70조원을 예상하는 시각도 있다.




배너
배너






한국패션협회, 10회 맞이한 코리아패션대상 시상식 개최 [KJtimes=유병철 기자] 한국패션산업의 발전과 세계화에 앞장서 온 패션인의 공로를 치하하는 ‘제10회 코리아패션대상 시상식’이 오는 12월 8일 오후5시 양재동 엘타워 7층 그랜드홀에서 개최된다. 산업통상자원부의 후원으로 한국패션협회가 주최하고 한국백화점협회가 협찬하는 이번 행사는 패션기업 및 유통업계, 디자이너를 비롯한 패션인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 해를 마감하는 패션인 송년의 밤 행사로 진행된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글로벌 시장개척 및 한국패션산업발전에 공헌도가 높은 패션기업 대표, 디자이너, 실무자, 연관산업 종사자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 등의 정부표창과 함께 한국패션협회 공로상과 루키상, 한국백화점협회 우수협력 공로상과 신인상 등 민간표창이 수여될 예정이다. 시상식 이외에도 지난 11월에 진행된 국내 최고 권위의 신인 디자이너 콘테스트인 제35회 대한민국패션대전의 상위 수상자 6명의 갈라 패션쇼와 더불어 ‘위 솔로이스츠’의 축하 공연으로 풍성한 축제의 장이 준비된다. 한편, 한국패션협회는 수상자 선정을 위해 지난 6월 13일 신청요령을 발표, 7월 14일까지 신청접수를 받았으며, 객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