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1 (월)

  • -동두천 19.9℃
  • -강릉 16.3℃
  • 맑음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19.1℃
  • 흐림대구 14.1℃
  • 흐림울산 15.6℃
  • 구름조금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19.2℃
  • -고창 20.2℃
  • 흐림제주 17.5℃
  • -강화 18.7℃
  • -보은 14.6℃
  • -금산 17.5℃
  • -강진군 18.4℃
  • -경주시 13.8℃
  • -거제 18.1℃
기상청 제공

[긴급진단]4세 경영 닻 올린 LG, ‘장자승계+형제퇴진’ 잘 될까

구광모 상무 등기이사 내정… 본격 승계작업 돌입

[KJtimes=견재수 기자]고 구본무(73) LG그룹 회장의 외아들 구광모(40) LG전자 B2B사업본부 정보디스플레이(ID) 사업부장(상무)LG그룹 지주사인 LG의 등기이사에 내정되고 구 회장이 별세하면서 LG그룹의 4세 경영승계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모양새다.


일단 발판은 지난17LG가 이사회를 열고 다음달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에 구 상무를 등기이사로 추천하는 안건을 상정하기로 결정하면서 마련됐다.


LG그룹 오너 일가에는 장자가 가업을 승계하고 일단 승계가 시작되면 선대의 형제는 모두 경영에서 물러난다는 암묵적인 규칙이 있다.


구 전 회장의 부친인 구자경 명예회장은 25년간 그룹을 진두지휘한 후 장자인 구본무 회장에게 물려줬고 2016년부터 구 회장은 대외 활동에 주력하고 그룹 내부 전반은 구본준 부회장이 챙겨왔다.


1978년생인 구 상무는 미국 뉴욕의 로체스터인스티튜트 공대를 졸업한 뒤 지난 2006LG전자 재경부문 대리로 입사해 2013LG전자 홈엔터테인먼트(HE) 사업본부 부장을 맡으며 미국 뉴저지법인에서 경영기획, 마케팅 총괄 업무 등 본격적인 경영수업에 나섰다.


귀국 후 HE 사업본부, 홈어플라이언스(HA) 사업본부에서 근무한 구 상무는 2014LG 시너지팀 부장, 같은해 11월 상무로 승진한 뒤 현재 LG전자에서 근무 중이다.


재계에서는 구 상무가 신성장 동력 발굴에 주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최근까지 구 상무는 미국·유럽·중국 등 글로벌 현장을 누비며 신사업 트렌드를 점검하고 경쟁력 확보 방안 마련에 주력해왔다.


LG그룹의 각 계열사와의 시너지 효과가 큰 자동차부품(전장) 사업도 각종 전자제품은 LG전자, 배터리는 LG화학, 통신부품과 일반모터는 LG이노텍, 차량용 디스플레이는 LG디스플레이, 차량용 경량화 소재 등 내·외장재는 LG하우시스 등 유기적 관계가 있는 만큼 주력해야 할 부분이다.


구 상무는 이와 함께 인공지능·사물인터넷(IoT)·로봇 등 4차산업 관련 분야에서 적극적인 인수합병(M&A)과 연구개발(R&D)에 나설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LG그룹은 이에 따라 구광모 상무를 중심으로 하현회 LG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등 주요 사업을 이끌고 있는 6명의 전문 경영인들이 각자 책임경영을 할 것이라는 게 재계의 예상이다.


구본준 LG 부회장은 구 상무가 그룹 내에서 안정적으로 자리를 잡을 수 있을 때까지 역할을 수행한 후 계열 분리 또는 독립할 것으로 전망된다.




배너



카카오M 합병한 ‘카카오’…증권사 잇따라 ‘호평가’ [KJtimes=김승훈 기자]자회사 카카오M[016170]을 흡수합병한 카카오[035720]에 대해 KB증권과 삼성증권, 신영증권 등 증권사들이 호평가를 내놓고 있다. 전날 카카오는 자회사 카카오M을 흡수합병한다고 공시하면서 “카카오톡과 멜론의 결합을 통해 사용자 확대와 차별화된 서비스로 음악 시장 주도권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8일 KB증권은 카카오가 카카오M과의 합병으로 시너지 확대와 투자재원 확보 등 긍정적인 효과를 볼 것으로 내다봤다. KB증권은 카카오M은 합병 이후 음악·영상 사업부문 분사로 콘텐츠에 대한 투자와 의사결정이 가속할 것이며 이번 합병으로 카카오 주가는 긍정적인 영향을 받고, 카카오M 주가는 일시적으로 하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이날 삼성증권은 카카오가 카카오M의 합병으로 기업가치 개선이 기대된다며 목표주가 17만원을 유지했다. 카카오는 카카오M과 주식 교환 방식의 합병 계획을 전날 발표했는데 카카오와 카카오M의 주식 교환 기준가격은 전날 종가보다 각각 0.6%, 5.3% 낮은 수준에서 결정된다. 삼성증권은 합병에 따른 단기 기초여건(펀더멘털) 영향은 제한적이지만 중장기적으로는 가용 현금 확대 및 카카오톡, 멜론과의 시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