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8 (월)

  • -동두천 23.8℃
  • -강릉 17.3℃
  • 구름조금서울 24.4℃
  • 흐림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4.6℃
  • 박무울산 19.8℃
  • 흐림광주 21.6℃
  • 박무부산 19.7℃
  • -고창 20.1℃
  • 구름많음제주 21.2℃
  • -강화 20.9℃
  • -보은 25.4℃
  • -금산 23.3℃
  • -강진군 20.6℃
  • -경주시 22.5℃
  • -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전자/ IT / 통신

네이버, 키즈 콘텐츠 투자 확대... AI 기반 오디오 콘텐츠 확대 및 인터렉티브 콘텐츠 개발

[KJtimes=김봄내 기자]네이버(대표 한성숙)가 쥬니버를 통해 키즈 콘텐츠 투자 및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 동요, 동화 등 오디오 기반의 키즈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하고, 기술 기반의 인터랙티브(interactive) 콘텐츠 개발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

 

 

동요, 동화 등 듣는키즈 콘텐츠 확대... 네이버 추천기술 적용

 

최근 스마트스피커가 대중화되면서 동요, 동화 등 오디오로 듣는 키즈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네이버는 클로바 스피커를 통해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인기 동요 및 동화 콘텐츠를 확대하는 한편, 역량 있는 콘텐츠 제작자와 함께 다양한 장르의 오디오 콘텐츠 제작도 기획하고 있다.

 

 

이를 통해 7월 초 터닝메카드주제가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스테디 및 인기 동요 3천여곡을 뮤직 이용권 없이도 부담 없이 들을 수 있도록 무료로 개방한다. 동화도 현재 1400개에서 연내 전래동화, 위인동화, 뮤지컬동화, 자장가동화 등 다양한 주제의 동화 5천여개로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오디오 기반의 네이버 추천기술도 더욱 고도화 된다. 예를 들어, ‘공룡메카드 노래 틀어줘라고 스피커에 말하면, ‘공룡메카드의 주제곡에 이어 이 곡을 좋아하는 아이들이 관심 있어 할만한 헬로카봇', '터닝메카드' 등의 노래를 뒤이어 재생하는 방식이다. 또한 ‘O세 동화 틀어줘라고 말하면 연령별로 적합한 동화를 들려주고, 저녁 늦은 시간에는 자장가동화를 추천해주기도 한다.

 

 

쥬니버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인터랙티브, 영어놀이 콘텐츠 개발

 

또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네이버만의 차별화된 키즈 콘텐츠도 개발한다. 보거나 듣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아이들이 직접 콘텐츠의 스토리텔링을 이끌어갈 수 있는 인터랙티브(interactive) 콘텐츠가 대표적이다. 특히 아이들의 선택에 따라 동화의 내용이 다르게 전개되는 인터랙티브 동화는 아이들의 흥미를 끌면서도 창의력을 발달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네이버는 우선 널리 알려진 명작동화 20편으로 인터랙티브 오디오 콘텐츠를 시범 제작하고, 이용자 반응에 따라 동영상 콘텐츠로도 확대를 고려한다는 계획이다.

 

 

아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영어를 배울 수 있는 영어 놀이학습 콘텐츠도 확대한다. 파닉스, 챈트 등 기초적인 수준의 영어부터 뮤지컬, 뉴스까지 다양한 난이도와 주제의 영어학습 콘텐츠를 마련할 예정이다. 미국식 커리큘럼에 따라 체계적으로 영어를 학습할 수 있는 콘텐츠도 추가된다.

 

 

네이버는 이처럼 차별화된 키즈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핑크퐁, 레몽, who시리즈 등 국내외의 우수한 캐릭터 업체 및 출판사, 콘텐츠 제작자에 투자를 적극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이인희 네이버 오디오&라이프콘텐츠서포트 리더는 쥬니버는 약 20년간 국내에서 영유아 포털 서비스를 꾸준히 이끌어나가며 서비스 운영경험이 두텁게 쌓여있다시장상황과 유저의 니즈에 맞춰 빠르게 변화하면서 아이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줄 수 있는 영유아 포털로 성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동대문구, 도보관광 코스 개발 '테마별 관광' 운영 [KJtimes=김봄내 기자]동대문구가 지역 내 도보관광 코스를 개발해 ‘2018년 동대문구 테마별 관광’을 운영한다. ‘동대문구 테마별 관광’은 동대문구 지역 내 주요 관광명소를 전문해설사와 함께 도보로 돌아보는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라이프케어 ▲스탬프투어 2개 코스에 400여 명의 관람객이 찾는 등 큰 호평을 받았다. 구는 올해 기존 2개 코스 외에 ▲힐링투어 ▲추억나들이 ▲건축물나들이 코스를 추가해 운영한다. 현재 라이프케어, 스탬프투어, 힐링투어 코스를 운영 중이며, 추억나들이, 건축물나들이 코스는 세부내용을 확정한 후, 올 하반기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본 프로그램은 매주 수요일·토요일 오전에 2시간 30분가량 진행되며, 누구나 신청을 통해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단, 1회당 20명 내외로 인원이 제한된다. 구는 테마별 관광을 통해 지역 내 관광명소를 널리 알리고, 관광코스를 전통시장 등과 연계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일권 문화체육과장은 “많은 분들이 테마별 관광에 참가해 우리 지역의 관광명소를 걸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동대문구의 특색 있는 관광명소를 지속적으로

뷰웍스, 투자의견·목표주가 ‘뚝’…이유 들어보니 [KJtimes=김승훈 기자]뷰웍스[100120]가 올해 1분기에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28일 하이투자증권은 뷰웍스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해 투자의견을 ‘중립’으로 낮추고 목표주가도 기존 5만1000원에서 3만75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그러면서 기존에 독과점 시장이었던 만큼 매출 확대에는 시간이 필요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하이투자증권은 당분간 과거와 같은 성장세는 기대하기 어려울 것이라며 최근 주가는 실적 우려로 연초보다 15% 정도 하락했는데 당분간 주가가 상승할 여력은 제한적인 만큼 보수적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정원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국내 업체들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신규 투자가 줄면서 산업용 이미징 카메라 부문 매출이 지난해 같은 분기보다 32% 줄었고”며 “인건비 부담이 늘어나면서 영업이익률도 3년 만에 20%를 밑돌았다”고 분석했다. 정 연구원은 “올해 초 동영상용 X레이 센서(디텍터)를 개발 완료하고 현재 여러 업체와 공급 협의를 진행 중”이라면서 “동영상용 X레이 센서는 지금까지 상용화에 성공한 업체가 두 곳뿐이어서 하반기부터는 주요 고객사와 공급 계약을 맺는 경우 매출이 확대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