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금)

  • 맑음동두천 31.6℃
  • 흐림강릉 24.7℃
  • 구름조금서울 31.9℃
  • 구름많음대전 32.8℃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31.3℃
  • 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30.9℃
  • 맑음제주 31.6℃
  • 맑음강화 31.0℃
  • 구름많음보은 29.0℃
  • 구름많음금산 29.4℃
  • 구름많음강진군 32.8℃
  • 흐림경주시 25.6℃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전자/ IT / 통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 9 언팩서 '갤럭시 홈' 깜짝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삼성전자는 9(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센터에서 열린 갤럭시노트9 공개(언팩) 행사에서 AI 스피커 갤럭시 홈을 깜짝 공개했다.

 

삼성전자가 새 AI 스피커의 이름과 실물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갤럭시홈은 20가량 높이에 윗부분이 좁고 아래가 넓은 검은색 항아리형 몸체에 다리가 세 개 달린 모양으로, 새로워진 빅스비 2.0을 탑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160개의 갤럭시홈이 발표 음악을 재생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에서 갤럭시홈을 소개한 이지수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무는 "갤럭시홈은 모든 방향으로 서라운드 사운드를 제공한다""8개의 마이크폰이 달려 멀리 있는 목소리도 인식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 상무는 이와 함께 새로워진 빅스비 2.0을 시연했다.

 

빅스비에 '뉴욕 시내에 좋은 레스토랑을 원한다'고 말했더니 프랑스 음식을 가장 먼저 추천했다. 사용자가 프랑스 음식을 좋아한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어서다.

 

빅스비 화면 내 '테이블 예약' 버튼을 누르자 이전 예약 기록에 따라 시간과 동석하는 사람 수 등을 알아서 입력한 뒤 이메일로 예약을 끝냈다.

 

앱을 따로 다운받지 않았지만 빅스비가 티켓마스터, 우버, 스포티파이, 구글맵 등 파트너 앱에서 정보를 끌어왔다고 이 상무는 설명했다. 빅스비는 이 외에도 사용자와의 직전 대화 내용을 기억하고 대화를 이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8월 말 브루클린에서 열리는 콘서트를 묻다가 대뜸 '10월 첫 주는 어때'라고 물어도 그 시기 브루클린에서 열리는 콘서트를 찾아줬다.

 

삼성전자는 이 자리에서 갤럭시노트9의 배터리·저장용량 등 성능 강화, 게이밍 경험 향상, S펜 블루투스 기능 등을 소개하고 스마트워치 신제품을 함께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각국 미디어와 업계 관계자 등 4천여명이 참석해 갤럭시노트9에 대한 관심을 실감하게 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갤럭시노트9은 세계에서 가장 파워풀한 모바일 디바이스"라며 "모바일 디바이스, TV, 가전까지 모든 생활 제품에 거쳐 매끄럽게 연결된 생활방식을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유시민 ‘역사의 역사’ 7주 연속 1위 오르며 독주” [KJtimes=김승훈 기자]예스24 8월 2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가 7주 연속 1위에 오르며 독주하고 있다. ‘역사의 역사’는 고대부터 최근까지 역사서와 역사가들이 서술한 역사적 사건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유시민 작가의 최신작이다.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에 출연해 인기를 모은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의 신간 ‘열두 발자국’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오른 2위를 차지했다. 신간 에세이가 연이어 출간되면서 에세이 열풍이 지속되고 있다. 기분부전장애(가벼운 우울 증상이 지속되는 상태)를 가진 저자와 정신과 전문의와의 12주 간 대화를 엮어낸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는 두 계단 내려가 4위를 기록했고, ‘나’를 잃어가는 세상 속에서 월트 디즈니 캐릭터 ‘곰돌이 푸’가 도움이 될 만한 조언을 전하는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는 네 계단 올라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 양장 특별판은 두 계단 하락해 9위에 머물렀고, 애니메이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의 메시지와 삽화를 통해 삶을 그리는 법을 일러주는 ‘앨리스, 너만의 길을 그려봐’는 14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다. tvN 수목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