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3 (월)

  • 흐림동두천 8.0℃
  • 흐림강릉 8.9℃
  • 흐림서울 9.6℃
  • 대전 9.8℃
  • 대구 9.6℃
  • 울산 13.8℃
  • 흐림광주 13.2℃
  • 흐림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5.3℃
  • 흐림제주 18.9℃
  • 흐림강화 9.1℃
  • 흐림보은 8.4℃
  • 흐림금산 7.6℃
  • 구름많음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0.2℃
  • 구름많음거제 14.6℃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하나금투가 ‘전망치 하향’한 까닭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 전망치 내려 잡고 이를 반영

[KJtimes=김승훈 기자]삼성전자[005930]에 대해 하나금융투자가 전망치를 하향해 시선을 끌고 있다.


3일 하나금융투자는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도 57000원에서 54000원으로 하향 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그러면서 이 회사의 올해 4분기 이후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 전망치를 내려 잡으면서 이를 반영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투자는 다만 미중 무역갈등이 완화할수록 수요 개선 기대감에 반도체 업종 주가가 탄력적으로 반등할 가능성이 있으며 반도체 이외 사업 부문 이익은 올해 수준을 유지하거나 증가할 가능성이 큰 점, 뚜렷한 주주이익 환원 의지와 여력이 있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덧붙였다

 

김경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4분기 반도체 영업이익 전망치를 124000억원에서 113000억원으로 하향조정하는데 이는 D램과 낸드 등 반도체 제품 가격 하락과 출하 부진을 고려한 것이라며 “4분기 전사 영업이익 전망치는 15조원이라고 전망했다.


김 연구원은 모바일 및 하이퍼스케일 서버 시장의 수요가 예상보다 부진했다면서 “D램 가격도 종전보다 보수적으로 추정하는데 이는 경쟁사 마이크론이 11월 연간·분기 회계 마감을 앞두고 제품 출하를 늘려 공급증가를 유발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반도체 부문의 감익 추세가 내년에도 이어질 것이라며 내년 삼성전자 전사 영업이익을 53조원으로 예상되는데 이는 컨센서스인 60조원에 못 미치는 수준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지난 2일 삼성전자는 롯데시네마 건대입구관에 ‘3D 오닉스를 적용한 슈퍼 S(Super S)’관을 열고 모바일 기반의 미래형 디지털 영화관 운영시스템을 구축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슈퍼 S관에는 극장용 LED 스크린인 오닉스(Onyx)’3차원(3D) 상영시스템이 국내 처음으로 설치된 것으로 가로 10크기의 화면에 최대 300니트의 밝기와 4K 해상도를 구현하고 2D3D 영화를 모두 상영할 수 있다.


아울러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하만(Harman)JBL 오디오 시스템도 슈퍼 S관에 설치돼 생생한 화면과 함께 현장감 있는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오닉스는 영사기와 영사막 대신 대형 LED 전광판을 통해 고화질 영화를 보여주는 기술로 삼성전자가 지난해 7월 처음 글로벌 시장에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