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케미칼· 셀트리온, 증권사가 관심가지는 이유

“하반기 영업이익 증가 기대”…“신제품 출시로 실적 개선 기대”

[KJtimes=김승훈 기자]한화케미칼[009830]과 셀트리온[068270]에 대해 NH투자증권과 KTB투자증권 등 증권사가 관심을 가지면서 그 이유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9NH투자증권은 한화케미칼에 대한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매수27000원으로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올해 하반기에 영업이익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NH투자증권은 태양광 모듈의 중국 수요가 부진하지만 미국과 유럽 수요가 커지고 있어 출하량이 늘어날 것이며 한화케미칼이 미국에 신규 건설한 모듈 공장의 가동률도 상승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같은 날, KTB투자증권은 셀트리온의 목표주가를 20만원에서 22만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은 종전대로 중립으로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신제품 출시에 따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KTB투자증권은 "셀트리온의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774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웃돌았다""작년 4분기 실적 부진 요인이었던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와의 이전단가가 조정되고 1공장 셧다운의 영향도 해소되면서 매출총이익률(GPM)64%로 평균 수준을 회복했다"고 설명했다

  

황유식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한화케미칼의 2분기 영업이익은 1분기보다 소폭 증가할 것이고 여러 제품의 수익성이 회복되고 있어 하반기에 영업이익 증가가 가시화할 것으로 보인다최근 중국에서 폴리염화비닐(PVC) 공급량이 줄어든 반면 계절적 성수기에 진입해 수요는 증가할 전망으로 PVC의 스프레드(제품과 원료의 가격 차)가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강하영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바이오시밀러(바이오약품 복제약) ‘램시마의 피하주사형인 램시마SC’가 연내 유럽에서 판매 허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휴미라, 아바스틴 등 다른 제품의 임상3상도 진행 중이라며 올해 하반기까지 신제품 출시 효과와 그동안 실적 부진에 따른 기저 효과가 이어지면서 셀트리온의 실적은 큰 폭으로 개선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강 연구원은 하지만 최근 미국 시장 내 평균판매단가(ASP)가 하락세를 보이는 점은 우려 요인이라면서 미국 정부 차원의 긍정적인 정책 변화가 향후 투자의견 변경의 중요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디다스, 쿨링 러닝화 ‘클라이마쿨2.0’ 출시
[KJtimes=유병철 기자]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가 이른 여름과 함께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뛰어난 통풍 기능으로 시원한 착용감을 선사해줄 ‘클라이마쿨2.0’ 러닝화 신제품을 출시한다. 아디다스 측에 따르면 ‘클라이마쿨2.0’ 러닝화는 최상의 통기성을 자랑하는 가벼운 메쉬 소재의 갑피로 더운 날씨 속에서도 산뜻하고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점이 큰 특징이다. 특수 제작된 신발 밑창을 통해 외부의 시원한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신발 내의 더운 공기는 밖으로 배출되어 더위에도 식지 않는 러닝의 열정을 지원할 제품으로 손색이 없다. 특히 착용감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쿠셔닝 기술로는 바운스(Bounce) 폼을 채택했다. 가볍고 뛰어난 반응성으로 호불호 없는 탄력감을 제공해 더욱 편안한 움직임이 가능하도록 도와준다. 또한 신발 밑창에는 마모 방지에 특화된 아디웨어 고무 아웃솔로 쉽게 변하지 않는 강력한 내구성과 접지력을 자랑한다. 이번 러닝화는 세련되고 미니멀 한 디자인에 남녀노소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깔끔한 블랙 컬러와 쾌청한 날씨에 어울리는 상큼한 핑크 컬러는 물론, 트렌디한 그레이와 화이트 컬러까지 출시되어 러너 외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