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증시전망]“코스피 2,500 갈 수도 있다”

9개 증권사가 제시한 내년 코스피 전망치의 평균 2177로 집계

[Kjtimes=김봄내 기자]“코스피 2,500 갈 수도 있다.”


오는 2020년 증시전망에 대해 증권업계에서 낙관적인 전망이 나오고 있다. 실제 여러 증권사들의 분석을 종합하면 내년 코스피는 2300 이상, 최고 2500까지 상승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 같은 전망이 나온 배경으로는 최근 코스피가 2140대까지 회복한 것이 꼽힌다.


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전날까지 내년 증시 연간 전망 보고서를 발간한 증권사는 9개사다. 이들 증권사 중 낙관론을 내놓은 증권사는 7개사이고, 신중론을 제시한 증권사는 2곳이다

 

내년 증시를 비교적 낙관한 증권사들은 그 근거로 미중 무역분쟁 완화 기대감과 상장사 이익 반등 전망, 국내외 저금리 환경 등을 꼽았다. 아울러 내년 주가 상승의 주요 동력으로는 올해 상장사 이익이 급감한 데 따른 기저효과로 내년 이익 급증이 기대되는 점과 국내외 기준금리 인하에 따른 초저금리 환경으로 배당 등 주식투자의 매력이 커졌다는 점을 들었다.


9개 증권사 중 내년 증시를 가장 긍정적으로 바라본 곳은 메리츠종금증권[008560]과 케이프투자증권이다. 양사는 내년 코스피 등락 범위(밴드)2000~2500으로 각각 제시했다. 그 뒤는 하나금융투자2000~2450를 제시한 하나금융투자가 따랐다.


이어 한화투자증권과 현대차증권은 각각 2000~2350을 제시했으며 KB증권은 1950~2400 사이에서 내년 코스피가 움직일 것으로 관측했다. IBK투자증권은 1960~2380 사이에서 KTB투자증권은 1900~2300에서, 키움증권은 1900~2250사이에서 코스피 주가가 형성할 것으로 내다봤다.


일례로 메리츠종금증권은 코스피 상장사 순이익이 올해 약 35% 감소했다가 내년에는 약 26% 증가할 것으로 추정하며 따라서 내년 코스피는 평가가치(밸류에이션) 증대의 도움 없이 이익 증가율만 고려해도 약 20% 상승 가능하다고 전망했다.


한화투자증권은 코스피 12개월 평균 배당수익률이 2.1%10년 만기 국고채 금리를 약 60bp(1bp=0.01%포인트) 넘어섰으며 저금리로 주식 배당의 매력이 커지면서 향후 채권시장에서 주식시장으로 자금 유입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키움증권은 미중 무역협상은 '맛있는 사과(스몰딜)를 먼저 먹고, 독 사과는 나중으로 미룬 상황이어서 무역분쟁 관련 불확실성이 하반기로 갈수록 더욱 확대될 것이라며 한국 주가도 연초에는 실적 바닥론에 힘입어 상승하다가 이후 경기 둔화 우려와 글로벌 정치 불확실성이 부각되면서 변동성이 확대되는 상고하저흐름을 예상한다고 진단했다.


KTB투자증권은 내년 미국 경제 성장률이 1.8%로 올해보다 소폭 하락하고 중국 성장률도 약 5.7%로 둔화가 불가피한 것으로 전망하며 내년 코스피 상장사 순이익 증가율도 한 자릿수에 그칠 것이라고 관측했다.


한편 눈길을 끄는 것은 이들 증권사가 제시한 내년 코스피 전망치의 평균이 2177로 집계됐다는 점이다. 이는 올해 연초부터 전날까지 코스피 평균치(2100.29, 이하 모두 종가 기준)보다 약 77포인트(3.66%) 높은 것이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 4주간 체지방 관리 캠페인 ‘커브 챌린지’ 개최
[KJtimes=유병철 기자]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조민호)가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기 위해 다이어트 및 체지방 관리를 독려하는 ‘라이프 바이 시크릿 커브 챌린지(Life By Seacret Curb Challenge)’ 캠페인을 시작한다. ‘라이프 바이 시크릿 커브 챌린지’는 콘테스트 형식으로 진행되며 4주간 도전 후 체지방량과 체중 감소량을 측정해 최종 38명을 선정, 1000만원 상당의 리워드를 제공한다.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 ‘커브(Curb)’를 비롯해 라이프 바이 시크릿의 4가지 제품을 섭취하며 식단 조절을 병행하는 캠페인이다. 특히 라이프 바이 시크릿 최고 자문위원인 하워드 코엔 박사가 추천한 식단 및 제품 활용팁이 정리된 ‘뉴트리션 가이드’를 제공해 도전 참가자가 효과적인 다이어트 및 체지방 감소를 할 수 있게 지원한다. 도전기간 동안 먹게 되는 라이프 바이 시크릿의 건강식품은 ▲커브 ▲유기농 프로 쉐이크 초코맛 ▲시크릿 유산균 신바이오틱스 ▲리커버리 하이드로에프엑스 마그네슘으로, 이번 캠페인을 위해 ‘커브 챌린지 팩’으로 구성돼 판매 중이다. ‘커브’는 지난달 5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시크릿 코리아 컨벤션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