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채소라면의 황제 오뚜기 ‘채황’, 영국 비건 협회 인증 획득

[KJtimes=김봄내 기자]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지난 11월 출시한 채소라면 채황이 영국 비건 협회인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Society’)’에서 비건 인증을 받아 비건 제품으로 등록되었다.

 

채황은 채식주의자들도 먹을 수 있는 라면으로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10가지 채소를 사용해 깔끔하고 담백한 맛이 일품으로, 고기가 들어있지 않아도 맛있는 라면으로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오뚜기 채황은 버섯, , 양파, 마늘, 양배추, 청경채, 당근, , 고추, 생강 등 10가지 채소에서 우러나오는 깔끔하고 담백한 채소 국물맛이 특징인 제품이다.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은 제품으로 최근 늘어나고 있는 채식주의자들도 취식이 가능한 채소라면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채황의 면은 감자전분을 사용하여 부드럽고 쫄깃하며, 야채추출물을 넣어 더욱 깔끔한 면발의 식감이 특징이다. 스프에는 표고버섯과 된장을 사용해 표고버섯 특유의 향미와 구수한 된장의 깊은 맛으로 육류를 넣지 않고도 깊은 감칠맛을 느낄 수 있다. ‘채황의 건더기는 건양배추, 건청경채, 건표고버섯, 실당근, 건파, 건고추 등 총 6종의 풍부한 채소건더기를 사용하여 더욱 푸짐하다.

 

오뚜기관계자는 오뚜기 채황은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에게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영국 비건 협회 인증 획득으로 채식 트랜드를 이끄는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국 비건 협회는 1944년창립된 비영리 단체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독창적인 비건 조직으로써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또한 전 세계적인 온/오프라인커뮤니티를 통해 매년 다양한 캠페인을 펼치며 동물복지 환경보호와 인류의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