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 -동두천 8.5℃
  • -강릉 11.1℃
  • 구름많음서울 8.0℃
  • 연무대전 9.2℃
  • 구름많음대구 14.5℃
  • 구름조금울산 13.9℃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2.2℃
  • -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4.0℃
  • -강화 6.4℃
  • -보은 8.8℃
  • -금산 8.3℃
  • -강진군 12.0℃
  • -경주시 14.4℃
  • -거제 12.1℃
기상청 제공

KJ 핫클릭

블랙핑크,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방문체험기

[KJtimes=김봄내 기자]대세 걸그룹 블랙핑크가 홍대 앞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짜릿하게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들이 포착된 곳은 도심 속 2018 평창동계올림픽 체험공간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서울 홍익대 정문 맞은편에 위치한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1928년 암스테르담 올림픽부터 90여년간 가장 오래된 올림픽 파트너사이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월드와이드 파트너사인 코카-콜라가 서울 도심의 대표 랜드마크인 홍대에서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대한민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동계올림픽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짜릿하게 체험하고,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의 금빛 선전을 응원하기 위해 지난 1일 오픈한 공간이다.

 

13, 블랙핑크(지수제니로제리사) 멤버 전원이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를 방문, 내부에 마련된 다양한 올림픽 체험은 물론 쇼트트랙 금메달 획득 이후 열기가 더해지고 있는 올림픽에서 대한민국의 짜릿한 선전을 함께 기원했다. 블랙핑크는 홍대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의 전 층을 둘러보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윈터스포츠를 직접 체험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1<FEEL TOGETHER : 평창존> 내 렌탈샵에서 멤버들끼리 다양한 코카-콜라 아이템으로 서로를 코디해주는 등 장난끼 넘치는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발렌타인데이를 맞이해 리프트에 나란히 앉아 하트 모양의 보드를 들고 사랑스러운 표정을 지어 보이기도 했다.

 

짜릿한 윈터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2<PLAY TOGETHER : 윈터스포츠존>에서는 코카-콜라 봅슬레이에 탑승해 마지막까지 파이팅!”를 외치며 국가대표팀을 향한 짜릿한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특히, 제니를 비롯해 멤버들은 자신의 팬임을 밝혔던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선수를 향해 쇼트트랙 금메달이 적힌 코카-콜라를 들어 보이며 수줍게 축하의 메시지를 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후 블랙핑크는 3<TASTE TOGETHER : 퍼펙트서브 존>으로 이동해 따는 순간 얼음으로 변하는 슈퍼 칠드 코-를 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서로 슈퍼 칠드 코-를 먼저 따보겠다고 나서는 등 대세 걸그룹다운 특유의 밝고 상큼한 매력을 뽐냈다. 한편, 지난 1일 오픈한 홍대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는 코카-콜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캠페인 모델 김연아박보검을 비롯해 마마무, 소미, 정진운, 위너 강승윤, 자이언티, JBJ, 비투비(BTOB)의 육성재, 타이거JK, 면도, 씨잼, 스윙스, 노홍철, 기리보이, 마이티마우스 등 수많은 핫피플들이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는 설날 당일을 제외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 다음날인 226일까지 상시 운영되며 관람 시간은 낮 1시부터 저녁 9시까지이다.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인 ‘CokePLAY(-크 플레이)’를 통해 입장권을 발급 받거나 현장인증을 통해 관람이 가능하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