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6 (월)

  • -동두천 19.8℃
  • -강릉 14.8℃
  • 맑음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7.8℃
  • 구름조금울산 15.6℃
  • 구름조금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5.1℃
  • -고창 14.8℃
  • 흐림제주 13.6℃
  • -강화 16.6℃
  • -보은 16.7℃
  • -금산 16.5℃
  • -강진군 17.3℃
  • -경주시 15.2℃
  • -거제 16.3℃
기상청 제공

KJ 핫클릭

롯데제과, 인공지능 로봇 ‘쵸니봇·스윗봇’ 선보여

[KJtimes=김봄내 기자]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국내 최초 인공지능(AI) 맞춤형 캐릭터 로봇 쵸니봇과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안내 로봇 스윗봇을 선보인다.

 

쵸니봇’, ‘스윗봇은 롯데제과 양평동 본사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사옥 안내, 사회공헌 활동 소개는 물론 다양한 부가 콘텐츠를 제공한다. 촬영 및 전송 서비스를 이용해 휴대폰으로 사진 보내기, CM(‘스크류바’, ‘롯데껌’, ‘칸쵸’)에 맞춰 춤추기, 그림자로 표시된 과자 맞히기 등이 있다. 특히 안면인식 기술을 적용, 표정과 얼굴을 분석해 현재의 기분과 연령대까지 맞히며 결과를 음성으로 알려줘 고객에게 즐거움을 준다. 또한 롯데제과 대표 브랜드인 가나’, ‘빼빼로’, ‘꼬깔콘’, ‘월드콘등의 연도별 디자인과 옛날 광고를 볼 수 있어 제품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쵸니봇’, ‘스윗봇STT(음성을 텍스트로 변환), TTS(텍스트를 음성으로 변환) 기술을 접목하여 안녕”, “너 누구니?” 등의 말을 걸면 그에 맞는 대답을 한다. ‘쵸니봇’, ‘스윗봇은 자율주행 기능도 갖춰, 이동 경로를 스스로 판단하여 안전하게 이동한다. 고개를 좌우로 돌릴 수 있고, 가능하고 팔이 자유롭게 접혀 상황에 따라 다양한 자세를 취할 수 있다. 특히 쵸니봇3D 프린터 기술을 이용해 롯데제과 인기 제품인 칸쵸의 캐릭터 쵸니의 생김새를 섬세하게 표현했다. 이는 고객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함이다.

 

한편 롯데제과는 국내 제과업계에서 인공지능 기술을 선도해 왔다. 작년 9월 제과업계 최초로 인공지능을 활용한 빅데이터 시스템 엘시아(LCIA)’를 통해 빼빼로 카카오닙스빼빼로 깔라만시 상큼요거트를 선보인 바 있다. 롯데제과는 인공지능 시스템 엘시아의 구축을 완료하고 제2, 3의 인공지능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배너


‘TV홈쇼핑 차단법’ 발의…업계 반발 [KJtimes=이지훈 기자]시청자가 원하는 채널에 별도의 번호를 부여하거나 차단할 수 있도록 기계적 운영 체계를 만드는 방송법 개정안이 발의되면서 업계가 반발하고 있다. 신경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황금채널’ 대역의 홈쇼핑 채널 증가로 시청자 피로도가 높아진다는 취지에서 시청자 TV채널 선택권 보장을 골자로 한 ‘방송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신 의원은 “시청률이 잘 나오는 이른바 40번대 이하 ‘황금채널’ 대역에 홈쇼핑 채널이 평균 6개에서 14개로 증가했다”며 시청자가 선호 채널의 순번을 정하거나 비선호 채널을 차단할 수 있는 기계적 운영 체계를 방송 사업자가 설치하도록 하는 의무 규정을 신설했다. 그러나 홈쇼핑 업계는 기계적 운영 체계를 도입하는 것은 과도한 규제라며 반발하고 있다. 홈쇼핑 업계 관계자는 “이미 시청자가 리모컨을 통해 원하는 채널을 삭제, 즐겨찾기 할 수 있는 기능을 사용할 수 있는데 기계적 운영 체계 도입을 강제하는 것은 방송편성의 자유와 독립 보장의 방송법에도 어긋난다”고 반발했다. 특히 홈쇼핑 사업자와 케이블 종합유선사업자(SO) 간 송출수수료 문제에 있어 홈쇼핑 사업자가 황금채널에 편성되지 못하면 높은 송출수수료를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