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8 (수)

  • 흐림동두천 31.7℃
  • 구름많음강릉 27.8℃
  • 구름조금서울 34.1℃
  • 구름많음대전 34.0℃
  • 구름조금대구 34.0℃
  • 맑음울산 30.5℃
  • 구름조금광주 33.8℃
  • 맑음부산 30.9℃
  • 구름많음고창 31.9℃
  • 맑음제주 29.9℃
  • 구름조금강화 31.8℃
  • 구름많음보은 32.5℃
  • 구름많음금산 32.3℃
  • 구름많음강진군 32.2℃
  • 구름많음경주시 33.2℃
  • 구름조금거제 32.5℃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조재현 "'PD수첩' 악의적 편집, 성폭행 없었다"

[KJtimes=김승훈 기자]배우 조재현이 ‘PD수첩을 통해 방송된 성폭행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7일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3월 방송된 '거장의 민낯' 편 이후 김기덕과 조재현에 대한 새로운 성폭력 의혹들이 추가로 제보됐다고 밝혔다.

 

조재현은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날 방송된 ‘PD수첩은 현재 형사사건이 진행돼 수사 중임에도 일방의 주장만을 진실인 것처럼 방송하여 사실을 왜곡한 것일 뿐이라며 당사자의 실질적인 반론권도 전혀 보장하지 않은 것으로 이에 대하여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조재현은 재일교포 여배우를 화장실에서 성폭행했다는 의혹에 관해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으나 그 어머니의 협박으로 인해 제가 10년이 넘도록 1억 원 이상의 돈을 갈취당했다고 주장했다.

 

일반인 A씨의 추가 폭로에 대해서도 부인했다. 조재현은 가라오케에서 진행된 회식 자리에서 처음 본 여성을 화장실에 뒤따라가 성추행이나 성폭력을 한 사실이 없다고 말했다.

 

조재현은 “'PD수첩'은 피해자들의 2차 피해를 우려하거나 추가 제보가 있어 방송을 하였다며 굳이 수사 중인 사건에 대하여 방송을 하거나 악의적인 편집을 통하여 당사자 일방의 주장만을 부각시켜 그 주장이 사실인 것처럼 만드는 등 너무나도 편파적인 방송을 내보냈다이는 전회 방송에 대해서 김기덕 감독이 명예훼손죄 등으로 고소를 제기하자 김기덕 감독과 저를 파렴치한 사람으로 몰아세우면서 악의적인 편파 방송의 책임에서 회피하려는 의도로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조재현은 "모든 것을 내려놓고 자숙하겠다고 밝힌바 있으며, 현재도 자숙 중에 있다. 그러나 저는 허위사실을 주장하고 협박하면서 금전을 요구하거나 검증되지 않는 허위사실을 내용으로 하는 보도 내지 방송과 이에 편승한 악의적인 댓글 등에 대하여는 강력하게 대처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국내 워터파크 결합잔류염소 과다...피부질환 일으켜 [KJtimes=김승훈 기자]매년 수백만 명이 이용하는 워터파크는 특히 성수기인 여름철에 피부질환 등의 위해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수질관리가 중요하다. 최근 3년간(`15년~`17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워터파크 수질 관련 위해사례는 총 36건이며, 수질의 안전성 검증이 시급하다는 국민제안도 접수된 바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국내 워터파크 4곳(캐리비안베이, 오션월드, 웅진플레이도시, 롯데워터파크)을 대상으로 수질 안전실태를 조사했다. 조사대상 워터파크 4곳 모두 현행 국내 수질 유지기준(유리잔류염소, 수소이온농도, 탁도, 과망간산칼륨 소비량, 대장균군)에는 적합했으나, 미국ㆍWHO 등에서 규정하고 있는 결합잔류염소의 유지기준(0.2㎎/L 이하)에는 부적합했다. 소독제인 염소와 이용객의 땀·오줌, 기타 유기오염물이 결합해 형성되는 결합잔류염소는 물 교체주기가 길고 이용자가 많을수록 수치가 높아져 눈·피부 통증이나 호흡기 장애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이에 미국·영국·WHO 등에서는 수질검사항목에 결합잔류염소가 포함되어 있는 등 보다 엄격한 관리가 이뤄지고 있어 우리나라도 검사항목을 추가하는 등




조재현 "'PD수첩' 악의적 편집, 성폭행 없었다" [KJtimes=김승훈 기자]배우 조재현이 ‘PD수첩’을 통해 방송된 성폭행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7일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3월 방송된 '거장의 민낯' 편 이후 김기덕과 조재현에 대한 새로운 성폭력 의혹들이 추가로 제보됐다고 밝혔다. 조재현은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날 방송된 ‘PD수첩’은 현재 형사사건이 진행돼 수사 중임에도 일방의 주장만을 진실인 것처럼 방송하여 사실을 왜곡한 것일 뿐”이라며 “당사자의 실질적인 반론권도 전혀 보장하지 않은 것으로 이에 대하여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조재현은 재일교포 여배우를 화장실에서 성폭행했다는 의혹에 관해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으나 그 어머니의 협박으로 인해 제가 10년이 넘도록 1억 원 이상의 돈을 갈취당했다”고 주장했다. 일반인 A씨의 추가 폭로에 대해서도 부인했다. 조재현은 “가라오케에서 진행된 회식 자리에서 처음 본 여성을 화장실에 뒤따라가 성추행이나 성폭력을 한 사실이 없다”고 말했다. 조재현은 “'PD수첩'은 피해자들의 2차 피해를 우려하거나 추가 제보가 있어 방송을 하였다며 굳이 수사 중인 사건에 대하여 방송을 하거나 악의적인 편집을 통하여 당사자 일방의 주장만을 부각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