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2.1℃
  • 흐림서울 25.3℃
  • 대전 22.5℃
  • 흐림대구 22.9℃
  • 울산 21.8℃
  • 흐림광주 24.1℃
  • 부산 22.0℃
  • 흐림고창 23.5℃
  • 구름많음제주 26.8℃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1.6℃
  • 흐림금산 22.0℃
  • 구름많음강진군 23.8℃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혜은이 남편 김동현, 사기혐의로 징역 10개월 선고...법정구속

[KJtimes=이지훈 기자]억대 사기 혐의로 기소된 가수 혜은이씨 남편 배우 김동현(본명 김호성)씨가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6단독 최미복 판사는 14일 열린 김씨의 선고 공판에서 사기 혐의를 인정하고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최 판사는 "피고인이 납득하기 어려운 변명을 하면서 반성하지 않고 있고, 피해 금액이 적지 않은 데다 합의하지도 못했다""다만 빌린 돈을 전부 사용하지는 않았다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김씨는 2016년 피해자 A씨에게 "돈을 빌려주면 경기도에 있는 부동산 1채를 담보로 제공하겠다""해외에 있는 아내가 귀국하면 연대보증도 받아 주겠다"는 등의 거짓말을 해 1억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검찰은 당시 김씨가 거론한 부동산이 담보로 제공할 수 없는 상태였고, 부인 혜은이씨도 국내에 머물고 있음에도 보증 의사를 묻지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

 

김씨는 재판에서 공소사실을 대부분 부인했으나, 최 판사는 "담보로 제공할 수 없는 부동산이었고, 서류를 작성한 것을 보면 아내를 보증인으로 하겠다며 기망한 사실이 인정된다"며 공소사실을 유죄로 인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