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설렘 폭발 ‘듀얼 케미’ 다니엘 헤니X박나래, 촬영 현장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핫브루와 콜드브루의 결합처럼 완벽한 듀얼 케미를 선보인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가 썸 타는현장이 공개됐다.

 

바로 코카-콜라사 조지아의 대용량 듀얼브루 커피 조지아 크래프트의 광고 촬영 현장이다.

 

조지아 크래프트는 최근 광고모델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가 함께한 광고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남다른 커플 케미로 시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던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는

 

조지아 크래프트 광고에서 사랑스럽고 재치 넘치는 모습을 통해 듀얼 케미 커플만의 유쾌한 호흡을 보여줬다.

 

로마의 브루브루한 하루컨셉으로 진행된 광고 촬영장에서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는 커플 댄스, 포옹, 입맞춤까지 선보이며 썸 타는연인의 완벽한 모습을 보여줬다.

 

다니엘 헤니는 젠틀한 미소로 박나래에게 춤을 청해 함께 사랑스러운 커플 댄스를 추거나, 서로를 다정하게 끌어 안으면서 실제 연인 같은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또 눈을 감고 서로에게 입을 맞추려 다가가는 장면은 로맨틱 영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한다.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의 핑크빛 썸은 코카-콜라 저니를 통해 공개 된 조지아 크래프트 촬영 현장 영상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박나래는 촬영장에서 백허그, 손등 키스, 머리 쓰다듬기가 포함 된 ‘3단계 애정 미션을 비밀리에 부여 받는다.

 

이 날 현장에서 다니엘 헤니와 박나래는 오랜만에 재회한 서로를 살갑게 챙기거나 다정하게 대화를 나누며 스태프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둘은 프로페셔널한 태도로 연기에 집중하는 한편 서로의 장난스러운 농담에 즐거워하며 현장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조지아 크래프트의 진한 맛처럼 깊은 연기력으로 사랑받는 다니엘 헤니는 미국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 시즌 15’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으며, 예능 대세에서 예능 퀸으로 자리매김한 박나래는 스탠드업 코미디 농염주의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중입자가속기 사업 재개...'꿈의 암치료기' 만든다
[KJtimes=김승훈 기자]의료용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이 다시 시작된다. 의료용 중입자가속기는 암세포만 정밀하게 사멸시킬 수 있다고 알려져 흔히 '꿈의 암치료기'로 불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9일 "서울대병원을 주관기관으로 선정해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을 재개키로 했다"며 "10일 기장 중입자치료센터에서 부산시, 기장군, 서울대병원과 사업추진을 위한 협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중입자가속기는 암세포에 중점적으로 에너지를 전달해 치료 효과를 높이고 치료횟수 및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장비다. 정부는 지난 2010년 부산 기장에 중입자치료센터를 구축한다는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을 추진해 왔지만, 당시 주관기관인 한국원자력의학원이 사업 분담금 750억원을 마련하지 못해 사업이 사실상 중단됐다. 이에 지난 2017년 과기정통부는 서울대병원을 주관기관으로 새로 선정하며 사업 정상화를 이끌었다. 예산 규모도 1천950억원에서 2천606억6천만원으로 재설정했고 사업 기간도 2023년으로 2년 연장했다. 유영민 장관은 "중입자치료는 암 치료에 있어 부작용도 적고 치료 기간도 단축할 수 있어 환자뿐 아니라 의료인·연구자도 국내 도입에 기대가 매우 높다"며 "중입자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