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세상만사

포스코 공장 폭발 사고...광양 제철소 근로자 2명 부상

[KJtimes=이지훈 기자]1일 오전 938분께 전남 광양시 포스코 제철소 내 포스넵(니켈 추출 설비)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포스코 소속 김모(37)씨와 정비 협력업체 소속 서모(62)씨가 다쳤다.

 

이들은 환원철 저장 탱크를 보수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작업 중 탱크에서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탱크는 파일럿 설비로 설치를 위해 정비 작업이 진행 중이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