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뚜레쥬르, ‘겨울왕국 2’ 케이크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CJ푸드빌(대표 정성필)이 운영하는 뚜레쥬르가 전 세계 수많은 팬들이 기다린 디즈니 영화 <겨울왕국 2>를 주제로 한 케이크 2종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겨울왕국 2> 케이크는 숨겨진 과거의 비밀과 새로운 운명을 찾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엘사와 안나의 이야기를 모티프로 한 디자인을 적용해 개발했다. 새하얀 케이크 위에 올린 엘사, 안나 피규어 장식물에 나무, 성 등의 장식을 더해 마치 영화의 한 장면을 구현한 듯한 비주얼이 특징이다.

 

엘사 체리 초코는 운명을 스스로 헤쳐 나가는 강인한 성격을 지닌 주인공 엘사를 주제로 한 케이크다. 새하얀 눈을 닮은 하얀 케이크 속에 초코 시트와 달콤한 체리 크림이 어우러진다.

 

겨울왕국 2_블루베리 화이트는 입체감이 살아 있는 엘사와 안나를 모두 만날 수 있는 케이크다. <겨울왕국 2>만의 시그니처인 붉은 색감을 살린 디자인과 블루베리&화이트 시트 사이에 블루베리 크림을 듬뿍 넣어 상큼한 맛을 낸다. 넉넉한 4호 사이즈로 학예회, 연말 파티 등에 활용하기 좋다.

 

케이크를 담는 전용 패키지도 눈길을 끈다. 케이크와 어우러지는 화려한 영화의 한 장면을 패키지에 적용해 <겨울왕국 2>만의 분위기를 한껏 살렸다.

 

뚜레쥬르는 원하는 날짜에 케이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사전 예약 서비스를 오픈한다. 뚜레쥬르 홈페이지 내 쇼핑몰에서 구매 희망일자와 매장을 선정해 예약할 수 있다. 예약 주문 시 권장 소비자가 기준 15%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하반기 최고 인기 영화로 꼽히는 겨울왕국 2’는 개봉 4일 만에 444만 이상(영화입장권통합전산망 KOBIS 집계 기준) 관객을 동원하는 등 전편을 뛰어넘는 흥행 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한층 성숙해져 돌아온 엘사, 안나, 크리스토프, 올라프 그리고 스벤은 물론 새로운 캐릭터들과 공간들의 향연으로 더욱 커진 스케일의 모험을 기대하게 한다.

 

CJ푸드빌은 전 세계에 열풍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겨울왕국 2> 개봉을 기념해 영화의 감동을 케이크로 만날 수 있도록 이번 제품을 기획하게 됐다며 <겨울왕국 2>의 스토리를 담은 뚜레쥬르 케이크로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와 겨울을 행복하게 보내길 바란다고 밝혔다.







효성 조현준 회장, 국산화한 소재로 발열내의 시장 공략
[KJtimes=김봄내 기자]효성티앤씨㈜가 국내 온라인 패션 브랜드 ‘무신사’와 손잡고 일본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국산 발열내의 시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국내 패션 기업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인해 일본 기업 제품을 대체할 상품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겨울 의류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효성과 손잡고 출시한 무신사의 발열내의 ‘마이히트’는 효성의 발열 폴리에스터, 에어로히트 익스트림(aeroheat EX)으로 만들었다. 원사 내 함유되어 있는 미네랄 물질이 태양, 조명 등으로부터 빛을 흡수하여 이를 열 에너지로 방사하는 원리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하며 몸에서 발생하는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기능(흡한속건)도 뛰어나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에어로히트 익스트림은 세탁기와 건조기 사용 후에도 영구적으로 발열 가능한 원사다. 한국패션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내의 시장 규모는 2조원대이며 그 중 발열내의 시장 규모는 7천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존 내의와는 다른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기능, 편안한 착용감으로 매년 10%씩 증가 추세에 있다. 효성은 이번 무신사 등 국내 패션 기업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패션 기업들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