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만사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표창 수상


[KJtimes=유병철 기자]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조민호)가 지난달 29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1회 인천 마이스 피에스타(Incheon MICE Fiesta) 2019’ 마이스인의 밤 행사에서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표창을 수상했다.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는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인천시 소재의 마이스 시설 및 특급호텔에서 대규모 기업행사를 개최해 인천 마이스 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가 크다고 인천시는 평가했다.

 

실제로 최근 2년 동안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가 인천시로 불러들인 행사 참석객이 7만여 명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돼 단일 기관 및 기업으로서는 최다 모객수를 기록했다.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는 송도컨벤시아에서 2018년과 20192년 연속으로 시크릿 코리아 컨벤션을 개최하며 총 3만여 명을 모객했으며, 올해 5월에는 남동체육관에서 사업자 그룹 컨벤션을 열어 7000여 명의 참석객을 모았다. 또 그랜드 하얏트 인천에서 지난해부터 매월 세미나 행사를 진행해 월간 1000~2000여 명이 인천을 방문하고 있다.

 

조민호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 대표는 송도컨벤시아에서 연 두 차례 코리아 컨벤션이 모두 큰 흥행을 거둔 데에는 기획단계부터 도움을 준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의 적극적인 지원과 조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인천은 마이스 기반 시설과 유관 시스템이 훌륭하고 국제공항도 인접해 있어 대형 기업회의 개최지로서 최적화돼 있기에 앞으로도 인천을 찾는 국내외 기업 및 단체가 더욱더 늘어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시크릿다이렉트는 지난달 열린 ‘2019 희망한국국민대상시상식에서 외국인투자기업으로서 한국 내수경제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유통기업부문 경제대상을 받았으며, 3월에는 한국소비자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소비자 대상에서 소비자 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올해에만 세 차례에 걸친 표창으로 신뢰받는 기업으로서 유의미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효성 조현준 회장, 국산화한 소재로 발열내의 시장 공략
[KJtimes=김봄내 기자]효성티앤씨㈜가 국내 온라인 패션 브랜드 ‘무신사’와 손잡고 일본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국산 발열내의 시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국내 패션 기업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인해 일본 기업 제품을 대체할 상품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겨울 의류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효성과 손잡고 출시한 무신사의 발열내의 ‘마이히트’는 효성의 발열 폴리에스터, 에어로히트 익스트림(aeroheat EX)으로 만들었다. 원사 내 함유되어 있는 미네랄 물질이 태양, 조명 등으로부터 빛을 흡수하여 이를 열 에너지로 방사하는 원리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하며 몸에서 발생하는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기능(흡한속건)도 뛰어나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에어로히트 익스트림은 세탁기와 건조기 사용 후에도 영구적으로 발열 가능한 원사다. 한국패션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내의 시장 규모는 2조원대이며 그 중 발열내의 시장 규모는 7천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존 내의와는 다른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기능, 편안한 착용감으로 매년 10%씩 증가 추세에 있다. 효성은 이번 무신사 등 국내 패션 기업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패션 기업들과


[호텔현장]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개관 30주년 맞아 2020년 대대적인 리노베이션 진행
[KJtimes=유병철 기자] 강남의 중심을 지켜온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가 개관 30주년을 맞아 국내 최고의 컨템포러리 럭셔리 호텔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대대적인 리노베이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리노베이션은 오는 2020년 1월부터 약 11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며, 호텔 전 객실 및 외관, 일부 부대시설까지 포함된다. 이 기간 동안 1층에 위치한 레스토랑 및 로비라운지, 5층 그랜드볼룸 등 연회장은 정상 운영되며, 객실 이용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가능하다. 이번 리노베이션을 통해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7층부터 33층까지 전 객실 및 호텔 외관 및 일부 부대시설 등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1988년 개관한 호텔이지만 최근 오픈한 호텔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만큼 넉넉한 사이즈의 디럭스룸과 전체 객실의 약 50% 가량을 차지하는 다양한 스위트룸, 세계 각국의 정상과 VIP들이 투숙했던 로얄 스위트룸 등이 한층 고급스럽게 태어난다. 특히 모든 객실 창문은 통창형으로 변경될 예정으로, 이를 통해 객실 내에서 테헤란로를 바라보는 시야가 한층 넓어질 뿐 아니라 호텔 외관 역시 전면 글라스 타입으로 모던하게 탈바꿈할 전망이다. 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