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4 (금)

  • -동두천 16.1℃
  • -강릉 19.6℃
  • 맑음서울 15.5℃
  • 맑음대전 16.6℃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19.8℃
  • 맑음광주 16.8℃
  • 맑음부산 16.8℃
  • -고창 14.5℃
  • 맑음제주 17.8℃
  • -강화 13.0℃
  • -보은 17.0℃
  • -금산 14.8℃
  • -강진군 15.6℃
  • -경주시 19.7℃
  • -거제 16.6℃
기상청 제공

日, ‘센카쿠 감시영상’ 전송 위성회선 ‘2배’로 늘린 까닭

중국어선의 예측 불가능한 사태 발생 시 즉각 상황 파악 가능

[KJtimes=조상연 기자]앞으로 중국 어선이 일본 순시선에 접근하는 등의 예측 불가능한 사태 발생 시 일본 정부가 다각적으로 상황을 파악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일본이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빚는 센카쿠(尖閣·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열도 주변 현장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송하는 위성회선을 기존 1개에서 2개로 늘렸다는 이유에서다. 이 같은 내용은 4일 산케이신문 보도에 의해 전해졌다.


이날 산케이신문은 해상보안청이 센카쿠열도 현장 영상을 해상보안청 본청과 총리관저로 보내는 위성회선을 2018년도에 하나 더 늘렸으며 이에 따라 중국어선의 예측 불가능한 사태 발생을 대비할 수 있게 됐다고 보도했다.


산케이신문 보도에 따르면 일본은 영상을 전달하는 위성회선을 동해 대화퇴어장 주변 일본 EEZ에서의 불법조업 대응에 운영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예컨대 일본은 신속한 의사 결정을 위해 관련 영상 편집을 전담하는 영상처리요원 등을 순시선과 해상보안청 본청에 배치하기로 했다. 또 해상보안청은 일본 순시선의 비디오카메라와 고정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본청과 총리관저로 전송할 예정이다.




배너




‘우리가 만난 기적, 장재원‧김진성’ 브로맨스 케미로 월화극 1위 질주 [kjtimes=정소영 기자]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를 질주하고 있는 KBS2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장재원(허태원 역)‧김진성의 돋보이는 브로맨스 케미가 화제다. 두 사람은 극중 사진을 공개하며 "월화 밤 저희 삼총사 꼭 봐 주세요~ 그리고 우만기 더욱더 사랑해 주세요!" 라며 시청 독려 메시지를 전했다. 9회 시청률 11.9%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월화극 1위의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우만기’는 흥미로운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고정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 극중 중2병을 앓고 있는 송강호(서동현 분)와 함께 보물 지도를 들고 사찰과 교회 등 보물찾기를 감행 가출도 서슴치 않는 세상 귀여운 삼총사로 활약 중인 장재원은 실제로 중2병을 모르는 착실한 학생이라고 한다. 매회 톡톡 튀는 대사를 통해 깨알 연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극중 똑똑한 송강호와 반대로 어리버리 이미지를 잘 그려내고 있는 장재원은 실제 촬영 현장에서도 서동현, 김진성과 형제 같은 분위기를 자아내며 유쾌한 시간을 보낸다고 한다. "구암 허준"에서 양태 역을 능청스럽게 소화해 호평을 받은 바 있는 장재원은 "모두다 김치", "오늘부터 사랑해"에서 긴 머리로 먹방 소년 이미지로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