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9 (토)

  • -동두천 24.6℃
  • -강릉 17.9℃
  • 흐림서울 27.3℃
  • 흐림대전 24.8℃
  • 구름많음대구 20.9℃
  • 구름많음울산 19.4℃
  • 박무광주 25.1℃
  • 맑음부산 21.9℃
  • -고창 21.3℃
  • 흐림제주 21.5℃
  • -강화 23.7℃
  • -보은 23.4℃
  • -금산 24.2℃
  • -강진군 ℃
  • -경주시 19.3℃
  • -거제 22.4℃
기상청 제공

일본 요즘뜨는 정보

도요타자동차, ‘수소 연료전지트럭’ 개발…업계 처음

1회 충전으로 냉장용 전기로 쓰면서 200여㎞를 주행도 가능

[KJtimes=김현수 기자]“승용차만으로는 수소차 보급에 한계가 있어 산업용 차량의 역할이 중요하다. 전국에 점포를 둔 편의점이 연료전지트럭을 도입하면 큰 가능성이 있다.”


도요타자동차가 일본 자동차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수소 연료전지트럭을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개발한 것이 그 이유다.


7일 아사히신문과 NHK 등 일본 언론들은 도요타와 세븐일레븐이 전날 도쿄(東京)에서 새로 개발한 소형 연료전지(FC) 트럭을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이들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수소 연료전지트럭은 수소를 이용해 발전한 전기로 주행하기 때문에 유해가스나 이산화탄소 등 온난화 물질을 전혀 배출하지 않는다. 수소가 공기중의 산소와 화학반응해 만들어진 물만 배출한다. 도요타는 이 트럭 2대를 내년 봄 편의점 체인인 세븐일레븐에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된 트럭은 적재량 3t이다. 도요타가 2014년 판매를 시작한 연료전지 승용차(FCV) ‘미라이와 같은 연료전지를 탑재했으며 수소로 발전한 전기는 화물칸에 실린 화물냉장에도 이용한다. 1회 충전으로 적재화물의 냉장용 전기로도 쓰면서 200를 주행할 수 있다.


업계에서는 도요타와 세븐일레븐의 이번 제휴가 연료전지차(FCV)를 최후의 에코카로 평가하는 도요타에 순풍으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요타가 발매한 미라이는 가격이 700만 엔(6786만원)으로 높은데다 수소충전소도 일본 전국에 100여개밖에 없어 전기차에 비해 보급이 뒤지고 있다. 이에 따라 도요타는 트럭과 버스에 기대를 걸고 있다. 주행루트가 정해져 있는 트럭과 버스는 FCV와 궁합이 잘 맞기 때문이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내년 봄 우선 2대를 수도권에 도입해 샌드위치와 우유 등 냉장식품 수송에 이용키로 했다. 자연재해 등으로 전기 공급이 끊길 경우 연료전지트럭에서 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전기를 공급할 수도 있다.


세븐일레븐은 현재 15%선인 에코카(친환경차) 비율을 202020%로 높인다는 계획이다. FC트럭은 주행거리가 길고 단시간에 연료충전이 가능해 전기차(EV)에 비해 효율적인 운용을 할 수 있을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배너


사전투표 8~9일 전국서 실시...가까운 사전투표소는 어디? [KJtimes=김봄내 기자]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재·보궐선거의 사전투표가 6. 8. ~ 9.까지 이틀간 전국 3,512개의 사전투표소에서 실시된다. 별도의 신고는 필요 없으며, 신분증만 있으면 전국의 어느 사전투표소에서나 투표할 수 있다. 사전투표소 위치는 중앙선관위 홈페이지나 ‘선거정보’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투표하러 갈 때는 본인의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관공서 또는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첩부되어 있는 신분증을 가지고 가야 한다. 자신의 지역구구·시·군의원선거구 밖에 있는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하는 유권자는 투표용지와 회송용 봉투를 함께 받아 투표용지에 기표한 후, 회송용 봉투에 넣어 투표함에 투입해야 하며,선거구 안에서 투표하는 사람은 투표용지만 받아 기표한 후 투표함에 넣으면 된다. 투표하려는 사전투표소가 지역구구·시·군의원선거구 안 또는 밖에 있는지는 사전투표소 입구에서 확인할 수 있다. 투표지가 들어있는 회송용 봉투는 매일 투표가 마감된 후 참관인이 보는 가운데 관할 우체국에 인계하며, 해당 구·시·군선관위에 우편으로 보내진다. 회송용 봉투 없이 투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