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5 (목)

  • -동두천 26.3℃
  • -강릉 20.9℃
  • 구름많음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29.5℃
  • 흐림대구 22.7℃
  • 울산 22.8℃
  • 흐림광주 27.2℃
  • 부산 23.6℃
  • -고창 26.9℃
  • 흐림제주 25.3℃
  • -강화 26.0℃
  • -보은 27.7℃
  • -금산 27.8℃
  • -강진군 27.5℃
  • -경주시 21.7℃
  • -거제 24.0℃
기상청 제공

무선충전 신기술 개발 나선 ‘파나소닉·도시바’

드론·전기차 충전까지 겨냥…2020년 세계 최초 개발 목표

[KJtimes=조상연 기자]“스마트폰 충전 걱정 없다.”


일본 전자업체들이 앞다퉈 충전용 기기에서 수 킬로미터 떨어진 먼 곳에서도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신기술 개발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 기술이 실용화되면 최대 수 킬로미터 떨어진 곳에서도 모바일 기기 충전을 할 수 있게 된다는 이유에서다.


5일 산케이신문은 파나소닉과 도시바 등이 전자업체들은 2020년을 목표로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는데 개발이 성공하면 세계 최초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산케이신문 보도에 따르면 충전은 집이나 회사 등에 설치된 무선전력전송장치의 안테나를 통해 모바일 기기에 전파를 통해 전력을 보내는 방식으로 이뤄지는데 현재도 스마트폰이나 전동칫솔 등의 충전기에서 전파를 발생시켜 가까운 거리의 기기를 충전시키는 방식은 실용화 돼 있다.


또한 전파법상 별도의 면허를 취득할 필요가 없는데 이는 전자레인지와 같은 방식으로 충전하는 것이기 때문으로 새로운 기술은 전파를 먼 거리까지 보낸다는 점에서 방송·통신과 같은 방식을 사용하게 된다.


다만 장치 설치자는 통신·방송사업자와 마찬가지로 전파법의 규제를 받게 되며 충전용 전파가 인체에 유해한지에 대한 연구도 필요하다. 원거리 무선충전 실용화는 우선 집이나 사무실에 있는 노트북이나 스마트폰을 충전기에 접속하지 않고도 충전할 수 있는 것부터 시작된다.


공장 내 생산 라인의 센서도 무선충전이 가능하게 되는데 실용화가 진전되는 단계에서는 드론은 물론 전기자동차의 충전까지도 가능하게 될 수 있다.


한편 산케이신문은 보도를 통해 총무성이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이 실용화하기 이전에 관련 법령을 정비하는 등 개발을 뒷받침할 방침으로 원거리 무선 충전장치 설치자는 무선국 면허를 취득하도록 하고 장치의 주파수 대역이나 출력 강도 등을 내년 중에 마련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총무성은 특히 이런 법·제도 규제가 무선충전 기술 개발에 장애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최대한 간소화할 방침이며 일본에서 이런 기술의 개발이 완료되고 관련 제도도 정비하면 관련 기술과 제도가 세계 표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너




지성-한지민, '아는 와이프' 첫 티저서 설렘 가득 '로맨틱 시너지' [KJtimes=이지훈 기자]‘아는 와이프’ 지성과 한지민이 서로를 향한 스치는 눈빛만으로 설렘 가득한 로맨틱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연출 이상엽, 극본 양희승) 측은 5일 티저 영상을 최초로 공개하며 세상에 단 하나뿐인 If 로맨스에 궁금증을 높였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 러브스토리를 그린 If 로맨스. 공감을 저격하는 현실 위에 누구나 한 번쯤 생각해봤을 상상력을 더해 ‘공감’과 ‘로망’ 모두 충족시키는 차원이 다른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쇼핑왕 루이’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이상엽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역도요정 김복주’까지 사랑스럽고 따뜻한 작품을 써온 양희승 작가가 집필한다. 로맨스에 일가견이 있는 제작진이 의기투합했고 이름만 들어도 기대 심리를 자극하는 지성과 한지민이 만나 2018년 최고의 화제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감각적인 영상과 몽환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잡아끈다. 갑자기 울리는 전화벨 소리에 불현듯 현실로 돌아온 지성, 무언가 결심하고 달리기 시작한다. 숨 가쁘게 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