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2℃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9℃
  • 흐림대전 12.3℃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7℃
  • 연무광주 15.1℃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15.3℃
  • 흐림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무선충전 신기술 개발 나선 ‘파나소닉·도시바’

드론·전기차 충전까지 겨냥…2020년 세계 최초 개발 목표

[KJtimes=조상연 기자]“스마트폰 충전 걱정 없다.”


일본 전자업체들이 앞다퉈 충전용 기기에서 수 킬로미터 떨어진 먼 곳에서도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신기술 개발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 기술이 실용화되면 최대 수 킬로미터 떨어진 곳에서도 모바일 기기 충전을 할 수 있게 된다는 이유에서다.


5일 산케이신문은 파나소닉과 도시바 등이 전자업체들은 2020년을 목표로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는데 개발이 성공하면 세계 최초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산케이신문 보도에 따르면 충전은 집이나 회사 등에 설치된 무선전력전송장치의 안테나를 통해 모바일 기기에 전파를 통해 전력을 보내는 방식으로 이뤄지는데 현재도 스마트폰이나 전동칫솔 등의 충전기에서 전파를 발생시켜 가까운 거리의 기기를 충전시키는 방식은 실용화 돼 있다.


또한 전파법상 별도의 면허를 취득할 필요가 없는데 이는 전자레인지와 같은 방식으로 충전하는 것이기 때문으로 새로운 기술은 전파를 먼 거리까지 보낸다는 점에서 방송·통신과 같은 방식을 사용하게 된다.


다만 장치 설치자는 통신·방송사업자와 마찬가지로 전파법의 규제를 받게 되며 충전용 전파가 인체에 유해한지에 대한 연구도 필요하다. 원거리 무선충전 실용화는 우선 집이나 사무실에 있는 노트북이나 스마트폰을 충전기에 접속하지 않고도 충전할 수 있는 것부터 시작된다.


공장 내 생산 라인의 센서도 무선충전이 가능하게 되는데 실용화가 진전되는 단계에서는 드론은 물론 전기자동차의 충전까지도 가능하게 될 수 있다.


한편 산케이신문은 보도를 통해 총무성이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이 실용화하기 이전에 관련 법령을 정비하는 등 개발을 뒷받침할 방침으로 원거리 무선 충전장치 설치자는 무선국 면허를 취득하도록 하고 장치의 주파수 대역이나 출력 강도 등을 내년 중에 마련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총무성은 특히 이런 법·제도 규제가 무선충전 기술 개발에 장애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최대한 간소화할 방침이며 일본에서 이런 기술의 개발이 완료되고 관련 제도도 정비하면 관련 기술과 제도가 세계 표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피용 BCG 백신'서 비소 검출...영아 접종 백신 [KJtimes=이지훈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 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영유아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