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방탄소년단, 브이라이브 글로벌 1000만 팔로워 돌파

[KJtimes=김봄내 기자]방탄소년단이 네이버 브이라이브에서 글로벌 1000만명의 팔로워를 돌파했다. 이는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으로서는 최초다.

 

 

방탄소년단은 2015년부터 브이라이브에서 다양한 포맷을 통해 글로벌 팬들과 활발하게 만나왔다. 브이라이브 방탄소년단 영상의 총 누적 재생수는 8억건을 돌파했으며, 누적 하트수는 240억건을 넘었다. 방탄소년단을 가장 많이 팔로우한 해외 국가는 인도네시아, 필리핀, 미국, 태국 순이다. 브이라이브에서만 감상할 수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달려라 방탄의 경우 누적 2억 재생수를 넘었으며, 가장 많은 재생수를 기록한 회차별 방송은 '오랜만이에요!' 깜짝 라이브 방송으로, 5천만회가 재생됐다.

 

 

또한 방탄소년단은 최근 정규 3집 앨범 컴백에서도 브이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만났다.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가 끝난 후, 수상을 축하하는 깜짝 라이브 방송도 브이라이브에서 직접 진행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브이라이브는 방탄소년단 글로벌 1000만 팔로워 돌파를 기념해, 방탄소년단에게 축하와 응원의 메세지를 남긴 팬들 중 선정해, 코인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앞으로도 방탄소년단과 글로벌 팬들이 더욱 다양한 방법으로 소통하고, 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통의 재미를 더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증시전망]‘한국 성장세 둔화’ 예상된다고(?)
[KJtimes=김승훈 기자]한국경제의 수출과 내수가 동시에 부진해 성장세 둔화가 불가피해 보인다는 전망이 나왔다. 1일 유진투자증권은 미국 경제는 1분기에 부진했던 성장세가 2분기에 반등하고 중국경제 역시 부양정책 효과가 시차를 두고 발현되면서 하반기에 성장세가 개선될 가능성이 있으며 올해 세계 경제는 지난해보다 성장세가 둔화하지만 경기침체를 우려할 정도는 아니라고 진단했다. 이상재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세계 경제가 침체는 아니더라도 성장세 둔화가 이어지는 가운데 국내 내수 여건이 악화하고 있다는 점에서 한국경제는 성장세 둔화가 불가피하다”며 “2월 산업활동 동향에 나타난 동행지수 순환변동치가 11개월 연속 하락한 가운데 선행지수 순환변동치 역시 9개월 연속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1~2월 전산업생산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0.3% 감소해 역성장세로 반전했고 1~2월 소매판매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1% 증가해 둔화 기조를 이어갔다”면서 “수출 역성장에 내수 부진이 가세한 설상가상 국면으로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0% 성장에 그친 지난해 3분기처럼 부진이 재현될 가능성이 커졌다”고 예상했다. 한편 이날 NH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