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다이아, 타이틀곡 '우우'로 1년만에 컴백

[KJtimes=김승훈 기자]걸그룹 다이아가 1년 만에 컴백한다.

 

다이아는 9일 네 번째 미니앨범 서머 에이드(Summer Ade)’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다이아의 새 앨범에는 타이틀곡 우우(Woo Woo)’를 비롯해 기희현 자작곡 블루 데이(Blue Day)’, 예빈과 주은의 자작곡 스위트 드림(Sweet Dream)’, ‘데리러 와(TAKE ME)’ 등 총 7트랙이 수록된다. ‘우우는 다이아가 데뷔곡 왠지이후 3년 만에 신사동호랭이와 호흡을 맞춘 노래로, 마이애미베이스 장르의 신나는 댄스곡이다.

 

한편 다이아는 오는 19일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공식 팬클럽 에이드’ 2기 창단을 기념하는 팬콘 ‘2018 DIA FAN-CON : Do It Amazing’을 열고 팬들과 만난다.

 










김장훈-서경덕, 식목일 맞아 '독도식물 나눔행사' 진행한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장훈과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내일 식목일을 기념하여 독도의 대표 식물인 '섬기린초' 화분을 시민들에게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갖는다고 4일 밝혔다. 섬기린초는 세계적으로 울릉도를 포함한 독도에만 자생하는 한국의 고유식물이다. 주로 독도의 동도 암석지대에 넓게 분포하며 6∼7월께 꽃이 피고 9∼10월에 종자를 맺는 다년생 식물이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일본에서는 절대로 못하는, 한국에서만 할 수 있는 '독도 캠페인'을 늘 진행해 왔다. 이런 캠페인의 일환으로 매년 식목일에 맞춰 독도 대표 식물인 섬기린초 나눔행사를 진행해 왔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섬기린초를 시민들에게 무료로 나눠줌으로서 집과 직장 등에서 직접 키우며 생활속에서 독도사랑을 한번 더 실천할 수 있는 좋은 계기를 마련해 드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이번 행사는 5일 오전 11시반 명동예술극장 앞 부스에서 진행되며, 4월 5일을 기념하여 405개의 섬기린초 화분과 종이로 만드는 독도모형을 함께 나눠 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서 교수와 '독도 콤비'로 오랫동안 함께 활동해온 가수 김장훈 씨가 재능기부로 동참한다. 이에 대해 김장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