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알라딘 “‘82년생 김지영’ 박스 오피스 1위, 주간 베스트셀러도 1위”

[KJtimes=김봄내 기자]영화 ‘82년생 김지영23일 개봉 후 첫날 박스 오피스 1위에 오름과 동시에 원작 소설 <82년생 김지영>도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대표이사 조유식)은 소설 ‘82년생 김지영23일 자사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82년생 김지영이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것은 20183월 이후 17개월 만이다.

 

201610월 출간되어 현재까지 누적 123만부가 판매된 ‘82년생 김지영30대 여성들의 보편적인 삶을 생생하게 그려낸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출간 후 독자들 사이에서의 입소문으로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 오다가, 20175월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것으로 주목받아 그해 하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이후 아이린, 서지혜 등 연예인들의 독서 인증으로 화제를 모으며 꾸준히 높은 판매량을 이어왔다. 또 국내뿐 아니라 일본에서도 출간 3개월만에 13만부가 팔리며 많은 독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알라딘 한국소설 담당 MD 김효선 과장은 출간 시점부터 많은 이야기를 만들어내며 꾸준히 화제를 모아온 소설이고, 화제가 있을 때마다 판매량이 올랐던 책인 만큼, 이번 영화 개봉 이슈로 인해 증가된 판매량 추이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82년생 김지영열풍 이후, 최은영, 김세희, 정세랑, 김초엽 등 여성 서사를 다룬 젊은 국내 여성 작가들의 소설이 꾸준히 화제를 모으고 있으며, 이런 현상도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