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예스24, 500만 돌파 ‘겨울왕국 2’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KJtimes=김봄내 기자]디즈니의 <겨울왕국 2>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애니메이션 최초로 1000만관객을 동원했던 전편 겨울왕국보다 11일 빠른 속도로 500만관객을 돌파했다. 이번 주는 이영애, 유재명 주연의 스릴러 <나를 찾아줘>가 개봉했다. 2위를 차지한 조진웅, 이하늬 주연의 <블랙머니>는 누적 관객 190만을 기록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 순위에서는 <겨울왕국 2>가 예매율 80.4%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에 올랐다.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선 엄마의 이야기를 그린 이영애 주연의 <나를 찾아줘>는 예매율 5.4%2위를 차지했다. 조진웅, 이하늬 주연의 금융 범죄 드라마 <블랙머니>는 예매율 4.4%3위에 올랐다.

 

재난 스릴러 <크롤>은 예매율 1.2%4위를 차지했고 제니퍼 로페즈 주연의 범죄 드라마 <허슬러>는 예매율 1%5위에 올랐다. 김희애 주연의 감성 멜로 <윤희에게>는 예매율 0.8%6위를 기록했다.

 

YES24 영화예매순위(20191128~20191204)

 

1. 겨울왕국 2

2. 나를 찾아줘

3. 블랙머니

4. 크롤

5. 허슬러

6. 윤희에게

7. 82년생 김지영

8. 러브 앳

9. 대통령의 7시간

10. 결혼 이야기

 

차주 개봉 영화 소식

 

다음 주는 맷 데이먼, 크리스찬 베일 주연의 <포드 V 페라리>가 개봉한다. <포드 V 페라리>1966년 르망 24시간 레이스에 도전한 포드사의 자동차 엔지니어 캐롤 셸비와 레이서 켄 마일스의 놀라운 실화를 그린 영화다. 이 밖에 다니엘 크레이그, 크리스 에반스 주연의 추리 스릴러 <나이브스 아웃>과 에밀리아 클라크 주연의 로맨틱 코미디 <라스트 크리스마스>가 개봉할 예정이다.







효성 조현준 회장, 국산화한 소재로 발열내의 시장 공략
[KJtimes=김봄내 기자]효성티앤씨㈜가 국내 온라인 패션 브랜드 ‘무신사’와 손잡고 일본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국산 발열내의 시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국내 패션 기업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인해 일본 기업 제품을 대체할 상품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겨울 의류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효성과 손잡고 출시한 무신사의 발열내의 ‘마이히트’는 효성의 발열 폴리에스터, 에어로히트 익스트림(aeroheat EX)으로 만들었다. 원사 내 함유되어 있는 미네랄 물질이 태양, 조명 등으로부터 빛을 흡수하여 이를 열 에너지로 방사하는 원리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하며 몸에서 발생하는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기능(흡한속건)도 뛰어나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에어로히트 익스트림은 세탁기와 건조기 사용 후에도 영구적으로 발열 가능한 원사다. 한국패션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내의 시장 규모는 2조원대이며 그 중 발열내의 시장 규모는 7천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존 내의와는 다른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기능, 편안한 착용감으로 매년 10%씩 증가 추세에 있다. 효성은 이번 무신사 등 국내 패션 기업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패션 기업들과


[종목체크]현대차·네이버, 증권사가 ‘매수’ 추천한 이유
[KJtimes=김봄내 기자]현대차[005380]와 네이버[035420]에 대해 하나금융투자와 미래에셋대우 등 증권사가 각각 ‘매수’를 추천하면서 그 이유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7일 하나금융투자는 전날 공시를 통해 인도네시아 정부와 현지 완성차 공장 건설을 위한 투자협약(MOU)을 체결했으며 총투자비는 1조8000억여원이라고 밝힌 현대차에 대해 목표주가 16만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의 인도네시아 공장 설립이 2022년 이후 성장 동력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에 따른 것이다. 하나금융투자는 현대차는 친환경차 라인업 확대까지 이어져 전체 시장과 차별화한 성장을 꾀할 수 있게 됐으며 성장 동력 확보 측면에서 현재 주가순자산비율 0.4배 중반의 낮은 밸류에이션(평가가치)이 재평가될 계기라고 밝혔다. 같은 날, 미래에셋대우는 네이버의 목표주가를 23만원에서 24만1000원으로, 투자의견은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내년에도 여러 분야에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미래에셋대우는 모든 것이 인터넷으로 통하는 세상인 만큼 언제 어디에서 어떤 기업이 어느 정도의 수익을 기록할지 정해지지 않았으며 네이버의 ‘큰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