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알라딘 “‘82년생 김지영’ 박스 오피스 1위, 주간 베스트셀러도 1위”

[KJtimes=김봄내 기자]영화 ‘82년생 김지영23일 개봉 후 첫날 박스 오피스 1위에 오름과 동시에 원작 소설 <82년생 김지영>도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인터넷 서점 알라딘(대표이사 조유식)은 소설 ‘82년생 김지영23일 자사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82년생 김지영이 주간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것은 20183월 이후 17개월 만이다.

 

201610월 출간되어 현재까지 누적 123만부가 판매된 ‘82년생 김지영30대 여성들의 보편적인 삶을 생생하게 그려낸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출간 후 독자들 사이에서의 입소문으로 꾸준한 판매량을 이어 오다가, 20175월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것으로 주목받아 그해 하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이후 아이린, 서지혜 등 연예인들의 독서 인증으로 화제를 모으며 꾸준히 높은 판매량을 이어왔다. 또 국내뿐 아니라 일본에서도 출간 3개월만에 13만부가 팔리며 많은 독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알라딘 한국소설 담당 MD 김효선 과장은 출간 시점부터 많은 이야기를 만들어내며 꾸준히 화제를 모아온 소설이고, 화제가 있을 때마다 판매량이 올랐던 책인 만큼, 이번 영화 개봉 이슈로 인해 증가된 판매량 추이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82년생 김지영열풍 이후, 최은영, 김세희, 정세랑, 김초엽 등 여성 서사를 다룬 젊은 국내 여성 작가들의 소설이 꾸준히 화제를 모으고 있으며, 이런 현상도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네파, 전지현의 판타지한 모션 담은 ‘비타 프리모션’ 광고 영상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2020년 SS시즌을 맞아 근육과 몸의 움직임에 초점을 맞춘, 애슬레저 시장의 판도를 바꿀만한 신개념 카테고리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을 출시하며 2014년부터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전지현과 함께한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광고 속에서 전지현은 숨겨 두었던 끼를 모두 발산하듯 발랄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재미있게 풀어내 눈길을 끈다. 하나의 뮤직비디오처럼 구성된 이번 광고는 TV에서 흘러나오는 V2 양준일의 히트곡 판타지에 전지현이 빠져들면서 시작된다. ‘빨래를 걷어야 한다며 기차 타고 떠났어’라는 가사를 따라 부르며 셀프 빨래방에서 빨래를 걷고 있던 전지현은 곳곳을 누비며 역동적인 모션을 보여준다. 익살맞고 유쾌한 표정과 음악과 딱 맞춘듯한 자연스럽고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특히 디지털 버전으로 공개된 영상은 반전을 더해 세탁 중이던 세탁기를 통해 드넓은 자연 속, 북극, 우주에까지 프리모션 컬렉션을 입고 등장해 계속 춤을 추며 익살스러운 장면을 만들어낸다. 네파는 이 영상을 통해 부위별로 다른 소재를 적용해 몸에 착 감긴듯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비타 프리모션 컬렉션의